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익명 함수를 가리키는 delegate 필드에 대한 직렬화 문제

아래와 같은 질문이 있군요.

vs2013에서 BinaryFormatter Serialize 후 vs2015에서 Deserialize시 예외 발생
; https://www.sysnet.pe.kr/3/0/5300

실제로 2013으로 빌드해 실행한 후 생성한 test.dat 파일을, 프로젝트를 2015에서 다시 빌드해 이전의 test.dat 파일을 로드해 보면 다음과 같은 식의 예외가 발생합니다.

System.Runtime.Serialization.SerializationException: Cannot get the member '<CreateRules>b__0'.
   at System.Reflection.MemberInfoSerializationHolder.GetRealObject(StreamingContext context)
   at System.Runtime.Serialization.ObjectManager.ResolveObjectReference(ObjectHolder holder)
   at System.Runtime.Serialization.ObjectManager.DoFixups()
   at System.Runtime.Serialization.Formatters.Binary.ObjectReader.Deserialize(HeaderHandler handler, __BinaryParser serParser, Boolean fCheck, Boolean isCrossAppDomain, IMethodCallMessage methodCallMessage)
   at System.Runtime.Serialization.Formatters.Binary.BinaryFormatter.Deserialize(Stream serializationStream, HeaderHandler handler, Boolean fCheck, Boolean isCrossAppDomain, IMethodCallMessage methodCallMessage)
   at System.Runtime.Serialization.Formatters.Binary.BinaryFormatter.Deserialize(Stream serializationStream)
   at SerializeTest.MainWindow.DeserializeObj(String path)

그나저나... 오류 메시지에 답이 있군요. ^^




이유는 간단합니다. 2013에서 사용하는 (5.0 버전의) C# 컴파일러는 익명 함수를 "<CreateRules>b__0"라는 이름으로 생성한 것이고, 2015에서 사용하는 (새롭게 Rosyln으로 바뀐) C# 컴파일러는 "<CreateRules>b__5_0"라는 이름으로 생성해 두기 때문입니다. (각각의 비주얼 스튜디오에서 생성한 exe 파일을 .NET Reflector 등의 도구로 역어셈블해 알 수 있습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비주얼 스튜디오로 하여금 이름 생성을 자동화하지 않도록 익명 함수 대신 이름을 가진 메서드로 재정의해야 합니다. 본문의 경우라면 다음의 메서드를,

protected override List<Rule> CreateRules()
{
    List<Rule> rules = base.CreateRules();
    rules.Add(new PacketCollectionRule("Source", "Source has Error", 
    delegate
    {
        foreach(var item in Source)
        {
        }
        return true;
    }));
    return rules;
}

이렇게 수정해야 합니다.

protected override List<Rule> CreateRules()
{
    List<Rule> rules = base.CreateRules();
    rules.Add(new PacketCollectionRule("Source", "Source has Error", myFunc));
    return rules;
}

bool myFunc()
{
    foreach (var item in Source)
    {
    }
    return true;
}

따라서 기존 직렬화한 모든 데이터는 버려야 합니다. 혹은, 만약 익명 함수를 담고 있는 코드가 별도의 라이브러리 어셈블리로 분리되어 있다면 그 프로젝트만 계속 Visual Studio 2013으로 관리하고 다른 프로젝트는 2015로 올리는 식으로 해야 합니다.

어쩔 수 없습니다. 유사한 사례로, 프레임워크마다 달라질 수도 있는 객체의 GetHashCode() 결과를 데이터베이스에 저장했던 개발자들처럼, 이름이 어떻게 바뀔지도 모르는 익명 함수를 직접 직렬화한 개발자의 몫으로 남는 것입니다.




우회 방법은, 2015에서 개발하더라도 C# 5.0 컴파일러로 빌드하면 됩니다. 단지, csproj에 <LangVersion />을 지정해도,

C# language versioning
; https://docs.microsoft.com/en-us/dotnet/csharp/language-reference/configure-language-version

<LangVersion>5</LangVersion>

예전의 구형 csc.exe가 실행되지 않고, Rosyln의 csc.exe가 모드만 5.0으로 바뀌어 실행되는지 여전히 익명 함수의 이름은 새로운 작명 방식을 따릅니다. 최후의 방법으로 .NET Framework의 설치 폴더에 있는 msbuild.exe를 직접 구동하면,

C:\temp> "C:\Windows\Microsoft.NET\Framework\v4.0.30319\MSBuild.exe" SerializeTest.csproj
Microsoft (R) Build Engine version 4.8.3752.0
[Microsoft .NET Framework, version 4.0.30319.42000]
Copyright (C) Microsoft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생략]...

이번엔 익명 함수가 예전의 "<CreateRules>b__0"로 작명이 되기 때문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그렇긴 하지만, 결국 Visual Studio로 UI만 구성하고 명령행에서 다시 빌드해야 한다는 건데... 그 귀찮음이 만만치 않을 것입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2/27/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014정성태6/23/20201239개발 환경 구성: 456. 명령행에서 AWS, Azure 등의 원격 저장소에 파일 관리하는 방법 - cyberduck/duck 소개
12013정성태8/28/20191224개발 환경 구성: 455. 윈도우에서 (테스트) 인증서 파일 만드는 방법
12012정성태8/28/20191623.NET Framework: 859. C# - HttpListener를 이용한 HTTPS 통신 방법
12011정성태8/27/20191244사물인터넷: 57. C# - Rapsberry Pi Zero W와 PC 간 Bluetooth 통신 예제 코드파일 다운로드1
12010정성태8/27/2019928VS.NET IDE: 138. VSIX - DTE.ItemOperations.NewFile 메서드에서 템플릿 이름을 다국어로 설정하는 방법
12009정성태8/26/2019928.NET Framework: 858. C#/Windows - Clipboard(Ctrl+C, Ctrl+V)가 동작하지 않는다면?파일 다운로드1
12008정성태8/26/2019868.NET Framework: 857. UWP 앱에서 SQL Server 데이터베이스 연결 방법
12007정성태8/24/20191000.NET Framework: 856. .NET Framework 버전을 올렸을 때 오류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
12006정성태8/23/20191794디버깅 기술: 129. guidgen - Encountered an improper argument. 오류 해결 방법 (및 windbg 분석) [1]
12005정성태8/13/20191992.NET Framework: 855. 닷넷 (및 VM 계열 언어) 코드의 성능 측정 시 주의할 점 [2]파일 다운로드1
12004정성태8/12/20192240.NET Framework: 854. C# - 32feet.NET을 이용한 PC 간 Bluetooth 통신 예제 코드
12003정성태8/12/20191375오류 유형: 564. Visual C++ 컴파일 오류 - fatal error C1090: PDB API call failed, error code '3'
12002정성태8/12/20191177.NET Framework: 853. Excel Sheet를 WinForm에서 사용하는 방법 - 두 번째 이야기
12001정성태8/10/20191682.NET Framework: 852. WPF/WinForm에서 UWP의 기능을 이용해 Bluetooth 기기와 Pairing하는 방법
12000정성태8/9/20191261.NET Framework: 851. WinForm/WPF에서 Console 창을 띄워 출력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1999정성태8/1/2019857오류 유형: 563. C# - .NET Core 2.0 이하의 Unix Domain Socket 사용 시 System.IndexOutOfRangeException 오류
11998정성태7/30/20191036오류 유형: 562. .NET Remoting에서 서비스 호출 시 SYN_SENT로 남는 현상파일 다운로드1
11997정성태7/30/20191533.NET Framework: 850. C# - Excel(을 비롯해 Office 제품군) COM 객체를 제어 후 Excel.exe 프로세스가 남아 있는 문제파일 다운로드1
11996정성태7/25/20191423.NET Framework: 849. C# - Socket의 TIME_WAIT 상태를 없애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1995정성태7/23/20191242.NET Framework: 848. C# - smtp.daum.net 서비스(Implicit SSL)를 이용해 메일 보내는 방법
11994정성태10/22/20191517개발 환경 구성: 454. Azure 가상 머신(VM)에서 SMTP 메일 전송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1993정성태7/22/2019947오류 유형: 561. Dism.exe 수행 시 "Error: 2 - The system cannot find the file specified." 오류 발생
11992정성태7/22/20191050오류 유형: 560. 서비스 관리자 실행 시 "Windows was unable to open service control manager database on [...]. Error 5: Access is denied." 오류 발생
11991정성태7/18/2019750디버깅 기술: 128. windbg - x64 환경에서 닷넷 예외가 발생한 경우 인자를 확인할 수 없었던 사례
11990정성태3/16/20201527오류 유형: 559. Settings / Update & Security 화면 진입 시 프로그램 종료
11989정성태7/18/2019734Windows: 162. Windows Server 2019 빌드 17763부터 Alt + F4 입력시 곧바로 로그아웃하는 현상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