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NET Framework: 982. C# - HttpClient에서의 ephemeral port 재사용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1736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C# - HttpClient에서의 ephemeral port 재사용

이 글의 테스트는 .NET Framework 4.8 + Windows 10에서 진행했고, 결과는 환경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DynamicPortRangeStartPort       : 1024
DynamicPortRangeNumberOfPorts   : 977
AutoReusePortRangeStartPort     : 15000
AutoReusePortRangeNumberOfPorts : 1000

지난 글에서,

C# - HttpWebRequest, WebClient와 ephemeral port 재사용
; https://www.sysnet.pe.kr/2/0/12448

다룬 코드를 HttpClient로 바꿔보면 어떻게 될까요? 역시 서버 코드는 그대로 두고 클라이언트만 교체해,

using System;
using System.Collections.Concurrent;
using System.Diagnostics;
using System.Net;
using System.Net.Http;
using System.Threading;
using System.Threading.Tasks;

namespace ConsoleApp2
{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string ipAddr = args[0];
            int port = int.Parse(args[1]);
            int numberOf = int.Parse(args[2]);

            Console.WriteLine(ThreadPool.SetMaxThreads(1100, 1100));
            Console.WriteLine(ThreadPool.SetMinThreads(1000, 1000));

            ServicePointManager.ReusePort = true;

            ConcurrentQueue<Task> clients1 = new ConcurrentQueue<Task>();

            Uri uri = new Uri($"http://{ipAddr}:{port}");
            int exceptionCount = 0;
            try
            {
                for (int i = 0; i < numberOf; i++)
                {
                    try
                    {
                        HttpClient wc = new HttpClient();
                        Task task = wc.GetAsync(uri);
                        clients1.Enqueue(task);
                    }
                    catch (Exception e)
                    {
                        exceptionCount++;
                        Console.WriteLine(e.ToString());
                    }
                }
            }
            catch (Exception e)
            {
                Console.WriteLine(e.ToString());
            }

            while (true)
            {
                Console.WriteLine($"{clients1.Count}, {exceptionCount}, Pid == {Process.GetCurrentProcess().Id}, ServicePointManager.ReusePort = {ServicePointManager.ReusePort}");
                Thread.Sleep(5000);
            }
        }
    }
}

실행하면 다음과 같은 결과가 나옵니다.

// 서버 측 포트 17000, 17001 Listen

D:\temp> ConsoleApp1
# of 17000: 0, 17001: 0
# of 17000: 0, 17001: 0
# of 17000: 68, 17001: 0
# of 17000: 641, 17001: 242
# of 17000: 641, 17001: 242
# of 17000: 641, 17001: 242

// #1 클라이언트 측 - 17000 포트로 1001개 접속 시도
// ConsoleApp2.exe localhost 17000 1001

C:\WINDOWS\system32> netstat -ano | findstr 18476
  TCP    127.0.0.1:1036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TCP    127.0.0.1:1037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TCP    127.0.0.1:1044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생략]...
  TCP    127.0.0.1:1966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TCP    127.0.0.1:1973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TCP    127.0.0.1:1999         127.0.0.1:17000        ESTABLISHED     18476

// #2 클라이언트 측 - 17001 포트로 1001개 접속 시도
// ConsoleApp2.exe localhost 17001 1001

C:\WINDOWS\system32> netstat -ano | findstr 2708
  TCP    127.0.0.1:1024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TCP    127.0.0.1:1025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TCP    127.0.0.1:1026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생략]...
  TCP    127.0.0.1:1996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TCP    127.0.0.1:1997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TCP    127.0.0.1:1998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TCP    127.0.0.1:2000         127.0.0.1:17001        ESTABLISHED     2708

사용한 포트가 DynamicPortRangeStartPort/DynamicPortRangeNumberOfPorts 범위이므로, HttpClient는 (ServicePointManager.ReusePort 설정에 상관없이) AutoReuse에 대한 배려가 없습니다. 아마도 소켓 자원에 대한 풀링을 제공하는 탓에,

You're using HttpClient wrong and it is destabilizing your software
; https://aspnetmonsters.com/2016/08/2016-08-27-httpclientwrong/

거기까지는 고려하지 않은 듯합니다. 그렇다고는 해도, 어쨌든 만약 Reverse Proxy 등의 응용 프로그램을 만든다면 HttpClient가 좋은 선택은 아닙니다.




그런데 왠지, .NET Core 환경에서는 HttpClient의 저런 동작이 문제가 될 것만 같습니다. 예전에도 언급했지만,

ServicePointManager.DefaultConnectionLimit와 HttpClient의 관계
; https://www.sysnet.pe.kr/2/0/12023

.NET Framework과는 달리 .NET Core에서는 HttpWebRequest, WebClient는 결국 내부적으로 HttpClient를 생성하기 때문인데, 그렇다면 .NET Core에서는 AutoReuse를 위해 Socket 클래스를 직접 다뤄야 하는 걸까요?

이게 좀 재미있는데요, .NET 5 환경에서 HttpWebRequest를 사용해 위의 코드를 다시 테스트해보면,

using System;
using System.Collections.Concurrent;
using System.Diagnostics;
using System.Net;
using System.Threading;
using System.Threading.Tasks;

namespace ConsoleApp3
{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string ipAddr = args[0];
            int port = int.Parse(args[1]);
            int numberOf = int.Parse(args[2]);

            ThreadPool.SetMaxThreads(1100, 1100);
            ThreadPool.SetMinThreads(1000, 1000);

            ConcurrentQueue<HttpWebRequest> clients1 = new ConcurrentQueue<HttpWebRequest>();

            Uri uri = new Uri($"http://{ipAddr}:{port}");
            int exceptionCount = 0;

            for (int i = 0; i < numberOf; i++)
            {
                Task.Factory.StartNew(() =>
                {
                   var request = (HttpWebRequest)WebRequest.Create(uri);
                   clients1.Enqueue(request);

                   try
                   {
                       request.GetResponse();
                   }
                   catch
                   {
                       Interlocked.Increment(ref exceptionCount);
                   }
                });
            }

            while (true)
            {
                Console.WriteLine("Pid == " + Process.GetCurrentProcess().Id);
                Console.ReadLine();
            }
        }
    }
}

이번엔 .NET Framework의 HttpWebRequest와 동일하게 AutoReuse 영역의 포트를 사용합니다. 아마도 HttpClientHandler가 다른 구현체를 사용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예상합니다. (혹시 이에 대해 아시는 분은 덧글 부탁드립니다. ^^)

(첨부 파일은 이 글의 예제 프로젝트를 포함합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2/16/2020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20-12-12 04시26분
[ㅇㅇ] 각 운영체제와 버전마다 다른 구현을 사용하는 것으로 압니다
코어 2.1 이상과 닷넷 5는 SocketsHttpHandler(내부적으로 닷넷 Socket 사용)
닷넷 프레임워크는 HttpWebRequest를 사용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코어 2.0 이하는 윈도우는 WinHttp 나머지는 libcurl이구요
[손님]
2020-12-12 04시30분
[ㅇㅇ] 추가로 최신버전에서는 HttpWebRequest가 HttpClient를 사용하는 것 같습니다...
[손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565정성태3/17/2021496오류 유형: 704. curl.exe 실행 시 dll not found 오류
12564정성태3/16/2021563VS.NET IDE: 160. 새 프로젝트 창에 C++/CLI 프로젝트 템플릿이 없는 경우
12563정성태3/16/2021626개발 환경 구성: 551. C# - JIRA REST API 사용 정리 (3) jira-oauth-cli 도구를 이용한 키 관리
12562정성태3/15/2021741개발 환경 구성: 550. C# - JIRA REST API 사용 정리 (2) JIRA OAuth 토큰으로 API 사용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561정성태3/12/2021580VS.NET IDE: 159. Visual Studio에서 개행(\n, \r) 등의 제어 문자를 치환하는 방법 - 정규 표현식 사용
12560정성태3/11/2021822개발 환경 구성: 549. ssh-keygen으로 생성한 개인키/공개키 파일을 각각 PKCS8/PEM 형식으로 변환하는 방법
12559정성태3/11/2021617.NET Framework: 1028. 닷넷 5 환경의 Web API에 OpenAPI 적용을 위한 NSwag 또는 Swashbuckle 패키지 사용파일 다운로드1
12558정성태3/10/2021891Windows: 192. Power Automate Desktop (Preview) 소개 - Bitvise SSH Client 제어 [1]
12557정성태3/10/2021464Windows: 191. 탐색기의 보안 탭에 있는 "Object name" 경로에 LEFT-TO-RIGHT EMBEDDING 제어 문자가 포함되는 문제
12556정성태3/9/2021400오류 유형: 703. PowerShell ISE의 Debug / Toggle Breakpoint 메뉴가 비활성 상태인 경우
12555정성태3/8/2021669Windows: 190. C# - 레지스트리에 등록된 DigitalProductId로부터 라이선스 키(Product Key)를 알아내는 방법파일 다운로드2
12554정성태3/8/2021741.NET Framework: 1027. 닷넷 응용 프로그램을 위한 PDB 옵션 - full, pdbonly, portable, embedded
12553정성태3/5/2021692개발 환경 구성: 548. 기존 .NET Framework 프로젝트를 .NET Core 용으로 변환해 주는 upgrade-assistant, try-convert 도구 소개
12552정성태3/5/2021518개발 환경 구성: 547. github workflow/actions에서 Visual Studio Marketplace 패키지 등록하는 방법
12551정성태3/5/2021535오류 유형: 702. 비주얼 스튜디오 - The 'CascadePackage' package did not load correctly. (2)
12550정성태3/5/2021493오류 유형: 701. Live Share 1.0.3713.0 버전을 1.0.3884.0으로 업데이트 이후 ContactServiceModelPackage 오류 발생하는 문제
12549정성태3/4/2021521오류 유형: 700. VsixPublisher를 이용한 등록 시 다양한 오류 유형 해결책
12548정성태3/4/2021600개발 환경 구성: 546. github workflow/actions에서 nuget 패키지 등록하는 방법
12547정성태3/3/2021746오류 유형: 699. 비주얼 스튜디오 - The 'CascadePackage' package did not load correctly.
12546정성태3/3/2021604개발 환경 구성: 545. github workflow/actions에서 빌드시 snk 파일 다루는 방법 - Encrypted secrets
12545정성태3/2/20211337.NET Framework: 1026. 닷넷 5에 추가된 POH (Pinned Object Heap) [7]
12544정성태2/26/2021983.NET Framework: 1025. C# - Control의 Invalidate, Update, Refresh 차이점 [2]
12543정성태2/26/2021813VS.NET IDE: 158. C# - 디자인 타임(design-time)과 런타임(runtime)의 코드 실행 구분
12542정성태2/20/20211049개발 환경 구성: 544. github repo의 Release 활성화 및 Actions를 이용한 자동화 방법
12541정성태2/18/2021845개발 환경 구성: 543. 애저듣보잡 - Github Workflow/Actions 소개
12540정성태2/17/2021852.NET Framework: 1024. C# - Win32 API에 대한 P/Invoke를 대신하는 Microsoft.Windows.CsWin32 패키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