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Visual Studio 2019 - CMake를 이용한 리눅스 빌드 환경 설정

저도 이제 리눅스를 피해 갈 수가 없군요. ^^ 그래서, 간단한 예제 프로젝트를 CMake로 구성해 봤습니다.

우선, 아래의 글로 SSH 연결까지 완료하고,

WSL을 이용해 윈도우 PC 1대에서 Linux 응용 프로그램을 Visual Studio로 개발하는 방법
; https://www.sysnet.pe.kr/2/0/11390

남은 작업은 아래의 글에 따라 진행하면 됩니다.

Visual C++ for Linux Development with CMake
; https://devblogs.microsoft.com/cppblog/visual-c-for-linux-development-with-cmake/

위의 글을 대충 정리해 보면,

1. 폴더를 만든 후 (예: cmtest)

2. 폴더에 다음의 내용을 담은 CMakeList.txt 파일을 생성합니다. (CMakeList.txt는 비주얼 스튜디오의 경우 .csproj 파일이라고 보면 됩니다.)

project (hello)
add_executable(hello hello.cpp)

의미는, project 이름이 "hello"이고 hello.cpp를 빌드해 "hello"라는 이름의 실행 파일이 생성된다는 것입니다.

큰 의미가 없지만 hello.cpp는 예제로 다음과 같이 간단하게 만들고,

#include <iostream>
#include <unistd.h>

int main(int argc, char* argv[])
{
	std::cout << "Hello" << std::endl;
}

3. Visual Studio에서 "File" / "Open" / "Folder..." 메뉴를 이용해 CMakeList.txt 파일이 있는 폴더(이 글에서는 "c:\cmtest")를 엽니다. 그럼 기본적으로 Configuration 설정이 "x64-Debug (default)"로 나오고 "Select Startup Item..."에는 "Current Document"와 "hello" 항목이 보입니다.

Startup Item을 "hello"로 설정하고 빌드 버튼을 누르면 unistd.h 파일이 윈도우에서는 제공되지 않으므로 빌드 오류가 발생합니다. (당연히 인텔리센스 기능도 제공받지 못합니다.) 물론, 해당 include 라인을 주석 처리하고 빌드하면 기본적으로 Windows x64 대상의 바이너리가 생성됩니다.




하지만, 우리가 원하는 것은 리눅스 머신에 연결해 ELF 바이너리를 생성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Configuration" 목록을 열어 "x64-Debug (default)" 대신 "Manage Configurations..."를 선택해 리눅스 용 CMake 설정을 추가합니다. 그럼 프로젝트 폴더에 "CMakeSettings.json" 파일이 생성되고 비주얼 스튜디오는 그 파일을 편집할 수 있는 "CMake Settings" 화면을 띄웁니다.

linux_basic_build_env_1.png

위의 상태에서 "Remote Machine Name" 항목에 우측의 "Connection" 버튼을 눌러 빌드를 위한 원격 리눅스 머신의 SSH 연결을 설정합니다. 그럼 이와 함께 비주얼 스튜디오는 자동으로 대상 리눅스 머신의 환경을 열람해 C/C++ 헤더 파일을 로컬에 다음의 하위 폴더로 캐시합니다.

%LOCALAPPDATA%\Microsoft\Linux\HeaderCache

이제 "$(defaultRemoteMachineName)" 항목을 새롭게 생성된 연결 정보로 바꾼 후 "CMakeSettings.json" 파일을 명시적으로 저장해 줍니다. 그럼, 비주얼 스튜디오는 대상 머신에 연결해 적절한 버전의 "CMake"가 설치되어 있는지 확인합니다. 만약 없다면 비주얼 스튜디오 툴바 하단에 다음과 같은 메시지로 자동 설치를 유도합니다.

Supported CMake version is not present on '...[linux_machine_addr]...'. Instal CMake binaries build by Micrsofot? Yes No

이때 "Yes" 버튼을 누르면 비주얼 스튜디오는 대상 리눅스 측에 연결한 계정의 프로파일 폴더 하위로 cmake를 설치합니다.

~/.vs/cmake/bin

현재 버전을 보면 3.13이 설치됩니다.

~/.vs/cmake/bin$ ./cmake --version
cmake version 3.13.18112701-MSVC_2

CMake suite maintained and supported by Kitware (kitware.com/cmake).

개발 환경 설정은 이걸로 끝입니다. 이제 Configuration 설정은 "Linux-Debug"로 되고 "Build" / "Build All" 메뉴를 선택하면 소스 코드 파일이 다음의 경로에 배포되고,

/var/tmp/src/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Linux-Debug/

${workspaceHash} == 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

바이너리 파일도 유사한 경로에 놓입니다.

/var/tmp/build/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build/Linux-Debug/

${workspaceHash} == 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




참고로, WSL(Windows Subsystem for Linux)의 경우 설정이 매끄럽게 안 됩니다. 가령 인텔리센스를 위한 헤더 파일 다운로드가 안 되는 등의 문제(어떤 경우에는 잘 되고. ^^;)가 있는데 차라리 처음부터 간단한 예제 만들 거 아니면 리눅스 전용 빌드 머신을 구성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이 부분은 점차로 나아지겠지만 아직은 아닌 것 같습니다.

부가적으로, 빌드 결과물이 "/var/tmp/build/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build/Linux-Debug/"처럼 복잡하니까 좀 더 간단한 경로로 복사하고 싶을 텐데요. 그래서 install 명령어를 다음과 같이 추가할 수 있습니다.

cmake_minimum_required(VERSION 3.9)

project (hello)

set (BINDIR "~/bin")
add_executable(hello hello.cpp)

install(TARGETS ${PROJECT_NAME} DESTINATION ${BINDIR})

그런 다음 비주얼 스튜디오의 "Build" / "Install ${PROJECT_NAME}" 메뉴를 실행하면 "/var/tmp/build/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build/Linux-Debug/" 경로에 있는 ${PROJECT_NAME}에 해당하는 파일을 ${BINDIR}에 복사하게 됩니다.




CMake를 비주얼 스튜디오가 아닌 소스 코드 파일이 복사된 머신에서 하고 싶다면 다음과 같은 식으로 하면 된다고. ^^

# ${workspaceHash} == 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

cd /var/tmp/src/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Linux-Debug/
cmake .
make install

또한, install 명령어에서 빌드 디렉터리(/var/tmp/build/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build/Linux-Debug/) 기준이 아닌, 소스 코드가 복사된 디렉터리(/var/tmp/src/0b05273f-166e-a43b-8180-0c36846c9dce/Linux-Debug/)를 기준으로 하고 싶다면 TARGETS 대신 FILES나 PROGRAMS를 사용하면 됩니다.

cmake_minimum_required(VERSION 3.9)

project (hello)

set (BINDIR "~/bin")
add_executable(hello hello.cpp)

install(TARGETS ${PROJECT_NAME} DESTINATION ${BINDIR})

install(FILES ${PROJECT_NAME}.cpp DESTINATION ${BINDIR})

FILES와 PROGRAMS는 사용법은 같은데, PROGRAMS의 경우에만 복사된 파일에 대해 실행 권한 등의 속성을 부여한다고 합니다. ^^ (리눅스 초보라 회사 동료에게 여러 가지 물어보게 되는군요.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2/25/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9-09-17 08시10분
[참조합니다.] 저도 어디서 퍼온건데 WSL에서는 이렇게 하니까 해더파일을 긁어와서 intellisense가 되더라구요.
1. Rename the HeaderCache?settings.xml.unused?file to?settings.xml
2. Change the syncMethod to?sftp_ssh
3. Update?from Tools->Options->Cross Platform->Connection Manager->Remote Headers Intellisense Manager

[손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077정성태12/13/20191226Linux: 25. 자주 실행할 명령어 또는 초기 환경을 "~/.bashrc" 파일에 등록
12076정성태12/17/20191238디버깅 기술: 142. Linux - lldb 환경에서 sos 확장 명령어를 이용한 닷넷 프로세스 디버깅 - 배포 방법에 따른 차이
12075정성태12/18/20191354디버깅 기술: 141. Linux - lldb 환경에서 sos 확장 명령어를 이용한 닷넷 프로세스 디버깅
12074정성태12/11/2019916디버깅 기술: 140. windbg/Visual Studio - 값이 변경된 경우를 위한 정지점(BP) 설정(Data Breakpoint)
12073정성태12/10/20191739Linux: 24. Linux/C# - 실행 파일이 아닌 스크립트 형식의 명령어를 Process.Start로 실행하는 방법
12072정성태12/9/2019666오류 유형: 583. iisreset 수행 시 "No such interface supported" 오류
12071정성태12/9/20191149오류 유형: 582. 리눅스 디스크 공간 부족 및 safemode 부팅 방법
12070정성태12/9/20192093오류 유형: 581. resize2fs: Bad magic number in super-block while trying to open /dev/.../root
12069정성태12/19/20191182디버깅 기술: 139. windbg - x64 덤프 분석 시 메서드의 인자 또는 로컬 변수의 값을 확인하는 방법
12068정성태11/28/20191995디버깅 기술: 138. windbg와 Win32 API로 알아보는 Windows Heap 정보 분석 [2]파일 다운로드2
12067정성태11/27/20191129디버깅 기술: 137. 실제 사례를 통해 Debug Diagnostics 도구가 생성한 닷넷 웹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장애 보고서 설명 [1]파일 다운로드1
12066정성태11/27/2019920디버깅 기술: 136. windbg - C# PInvoke 호출 시 마샬링을 담당하는 함수 분석 - OracleCommand.ExecuteReader에서 OpsSql.Prepare2 PInvoke 호출 분석
12065정성태11/25/20191003디버깅 기술: 135. windbg - C# PInvoke 호출 시 마샬링을 담당하는 함수 분석파일 다운로드1
12064정성태11/25/20191526오류 유형: 580. HTTP Error 500.0/500.33 - ANCM In-Process Handler Load Failure
12063정성태11/21/20191233디버깅 기술: 134. windbg - RtlReportCriticalFailure로부터 parameters 정보 찾는 방법
12062정성태12/20/2019974디버깅 기술: 133. windbg - CoTaskMemFree/FreeCoTaskMem에서 발생한 덤프 분석 사례 - 두 번째 이야기
12061정성태9/24/20201100Windows: 167. CoTaskMemAlloc/CoTaskMemFree과 윈도우 Heap의 관계
12060정성태11/21/20191172디버깅 기술: 132. windbg/Visual Studio - HeapFree x64의 동작 분석
12059정성태11/20/20191161디버깅 기술: 131. windbg/Visual Studio - HeapFree x86의 동작 분석
12058정성태11/19/20191110디버깅 기술: 130. windbg - CoTaskMemFree/FreeCoTaskMem에서 발생한 덤프 분석 사례
12057정성태11/18/2019751오류 유형: 579. Visual Studio - Memory 창에서 유효한 주소 영역임에도 "Unable to evaluate the expression." 오류 출력
12056정성태11/18/20191431개발 환경 구성: 464. "Microsoft Visual Studio Installer Projects" 프로젝트로 EXE 서명 및 MSI 파일 서명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055정성태11/17/2019713개발 환경 구성: 463. Visual Studio의 Ctrl + Alt + M, 1 (Memory 1) 등의 단축키가 동작하지 않는 경우
12054정성태11/15/20191158.NET Framework: 869. C# - 일부러 GC Heap을 깨뜨려 GC 수행 시 비정상 종료시키는 예제
12053정성태9/24/2020865Windows: 166. 윈도우 10 - 명령행 창(cmd.exe) 속성에 (DotumChe, GulimChe, GungsuhChe 등의) 한글 폰트가 없는 경우
12052정성태11/15/2019812오류 유형: 578. Azure - 일정(schedule)에 등록한 runbook이 1년 후 실행이 안 되는 문제(Reason - The key used is expired.)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