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NET Core + 리눅스 환경에서 Environment.CurrentDirectory 접근 시 주의 사항

리눅스는 실행 파일이 프로그램 동작과 상관없이 잠기지 않기 때문에 언제든 삭제가 가능합니다. (사실 실행 파일뿐만 아니라 로그 파일같은 것도 프로그램에서 열어 사용하는 중간에도 외부에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물론, "파일"뿐만 아니라 "디렉터리"까지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이럴 경우, 닷넷에서 Environment.CurrentDirectory를 접근하면 FileNotFoundException 예외가 발생하는데, 재현을 위해 다음과 같이 간단한 코드로 테스트할 수 있습니다.

using System;
using System.Diagnostics;
using System.IO;

namespace temp
{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Console.WriteLine(Environment.CurrentDirectory);

            // delete the directory manually, then press enter key.
            Console.ReadLine();
            Console.WriteLine(Environment.CurrentDirectory);
        }
    }
}

위의 프로그램을 실행하면 다음과 같이 CurrentDirectory를 출력 후 입력을 대기하는데,

$ dotnet ./bin/Debug/netcoreapp2.0/temp.dll
/home/testuser/temp/bin/Debug/netcoreapp2.0

이때 다른 ssh shell을 하나 열어 "./bin/Debug/netcoreapp2.0" 디렉터리를 삭제한 다음,

$ rm -r ./bin/Debug/netcoreapp2.0/

프로그램에서 Console.ReadLine을 넘어가도록 엔터키를 치면 이후의 Environment.CurrentDirectory 속성 접근 시 다음과 같은 예외가 발생합니다.

System.IO.FileNotFoundException: Unable to find the specified file.
    at Interop.Sys.GetCwdHelper(Byte* ptr, Int32 bufferSize)
    at Interop.Sys.GetCwd()
    at System.Environment.get_CurrentDirectory()
    at agent.installer.Program.Main(String[] args)

여기서 재미있는 것은, 설령 사용자가 다시 "/home/testuser/temp/bin/Debug/netcoreapp2.0" 디렉터리를 재생성했어도,

$ rm -r ./bin/Debug/netcoreapp2.0/
$ mkdir ./bin/Debug/netcoreapp2.0

여전히 Environment.CurrentDirectory 속성 접근은 오류가 발생한다는 점입니다.




문제는, Environment.CurrentDirectory 속성이 의외의 작업에서 사용된다는 점입니다. 예를 들어, 다음과 같이 Process.Start로 자식 프로세스를 실행하려는 경우,

static bool Run()
{
    ProcessStartInfo psi = new ProcessStartInfo();
    psi.FileName = "chmod";

    Process child = Process.Start(psi);
    child.WaitForExit();
    return true;
}

일반적인 상황에서는 위의 프로그램은 잘 실행이 됩니다. 하지만, 저 프로그램을 소유한 디렉터리가 삭제된 경우에는 위의 Run 메서드에서는 다음과 같은 오류가 발생합니다.

System.IO.FileNotFoundException: Unable to find the specified file.
   at Interop.Sys.GetCwdHelper(Byte* ptr, Int32 bufferSize)
   at Interop.Sys.GetCwd()
   at System.Environment.get_CurrentDirectory()
   at System.IO.Directory.GetCurrentDirectory()
   at System.Diagnostics.Process.ResolvePath(String filename)
   at System.Diagnostics.Process.StartCore(ProcessStartInfo startInfo)
   at System.Diagnostics.Process.Start()
   at System.Diagnostics.Process.Start(ProcessStartInfo startInfo)
   at temp.Program.Run()

여기서 또 재미있는 것은, ^^ FileName 인자를 다음과 같이 절대 경로를 주면,

static bool Run()
{
    ProcessStartInfo psi = new ProcessStartInfo();
    psi.FileName = "/bin/chmod";

    Process child = Process.Start(psi);
    child.WaitForExit();
    return true;
}

이번엔 오류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NET BCL의 Process.Start는 실행 파일명이 상대 경로라면 현재 디렉터리(Environment.CurrentDirectory)에 해당 바이너리 파일이 있는지 먼저 검사하는 작업을 거치면서 CurrentDirectory 속성을 접근하게 되지만 절대 경로라면 그 작업을 생략하기 때문입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간단합니다. 해당 디렉터리가 삭제된 경우라면 Environment.CurrentDirectory에 존재하는 경로를 새롭게 설정해 줍니다.

Environment.CurrentDirectory = "/home/testuser/temp/bin/Debug";

물론 저 디렉터리는 실제로 존재하는 경로여야 합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9/11/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1908정성태5/22/2019958.NET Framework: 836. C# - Python range 함수 구현파일 다운로드1
11907정성태6/4/2019774오류 유형: 541. msbuild - MSB4024 The imported project file "...targets" could not be loaded
11906정성태5/21/2019697.NET Framework: 835. .NET Core/C# - 리눅스 syslog에 로그 남기는 방법
11905정성태5/21/2019900.NET Framework: 834. C# - 폴더 경로 문자열에서 "..", "." 표기를 고려한 최종 문자열을 얻는 방법 - 두 번째 이야기
11904정성태5/21/20191791.NET Framework: 833. C# - Open Hardware Monitor를 이용한 CPU 온도 정보파일 다운로드1
11903정성태5/21/20191073오류 유형: 540. .NET Core - System.PlatformNotSupportedException: The named version of this synchronization primitive is not supported on this platform.
11902정성태5/21/2019697오류 유형: 539. mstest 실행 시 "The directory name is invalid." 오류 발생
11901정성태5/21/20191204오류 유형: 538. msbuild 오류 - Could not find a part of the path '%LOCALAPPDATA%\Temp\2\.NETFramework,Version=v4.0.AssemblyAttributes.cs'
11900정성태3/12/20201082오류 유형: 537. "sfc /scannow" 실행 중 시스템이 부팅되는 현상
11899정성태5/17/20191267Linux: 9. Linux에서 윈도우의 OutputDebugString 대신 사용할 수 있는 syslog [1]
11898정성태5/20/20191278VC++: 130. C++ string의 c_str과 data 함수의 차이점 [3]
11897정성태5/16/20192206오류 유형: 536. Visual Studio - "Developer Pack"을 설치했는데도 "대상 프레임워크" 목록에 나오지 않는 경우 [1]
11896정성태5/15/20191630개발 환경 구성: 440. C#, C++ - double의 Infinity, NaN 표현 방식파일 다운로드1
11895정성태5/12/20191275.NET Framework: 832. ML.NET Model Builder - 회귀(Regression), 다중 분류(Multi-class classification) 예제파일 다운로드1
11894정성태5/12/20191730VS.NET IDE: 135. Visual Studio - ML.NET Model Builder 소개 [1]
11893정성태5/10/20191258오류 유형: 535. C# 6.0 이상의 문법을 컴파일 시 오류가 발생한다면?
11892정성태5/10/2019911웹: 38. HTTP Cookie의 expires 시간 형식(RFC7231)
11891정성태5/9/20191126.NET Framework: 831. (번역글) .NET Internals Cookbook Part 12 - Memory structure, attributes, handles
11890정성태5/8/2019904개발 환경 구성: 439. "Visual Studio Enterprise is required to execute the test." 메시지와 관련된 코드 기록
11889정성태5/8/2019990개발 환경 구성: 438. mstest, QTAgent의 로그 파일 설정 방법
11888정성태5/8/20191669.NET Framework: 830. C# - 비동기 호출을 취소하는 CancellationToken의 간단한 예제 코드파일 다운로드1
11887정성태5/8/20191279.NET Framework: 829. C# - yield 문을 사용할 수 있는 메서드의 조건
11886정성태5/8/20191277오류 유형: 534. mstest.exe 실행 시 "Visual Studio Enterprise is required to execute the test." 오류 [2]
11885정성태5/7/2019781오류 유형: 533. mstest.exe 실행 시 "File extension specified '.loadtest' is not a valid test extension." 오류 발생
11884정성태5/5/20191471.NET Framework: 828. C# DLL에서 Win32 C/C++처럼 dllexport 함수를 제공하는 방법 - 두 번째 이야기
11883정성태5/3/20191726.NET Framework: 827. C# - 인터넷 시간 서버로부터 받은 시간을 윈도우에 적용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