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manifest - The value "x64" of attribute "processorArchitecture" in element "assemblyIdentity" is invalid.

manifest 파일에 오류가 있으면, 애당초 실행조차 안 되면서 화면에는 다음과 같은 식의 오류가 발생합니다.

The application has failed to start because its side-by-side configuration is incorrect. Please see the application event log or use the command-line sxstrace.exe tool for more detail.


문제의 원인은 다행히 이벤트 로그를 보면 나오는데요, 이번에는 다음과 같은 식의 오류 항목이 있었습니다.

Activation context generation failed for "c:\temp\ConsoleApp1\bin\Debug\ConsoleApp1.exe".Error in manifest or policy file "c:\temp\ConsoleApp1\bin\Debug\ATLProject1.dll.MANIFEST" on line 4. The value "x64" of attribute "processorArchitecture" in element "assemblyIdentity" is invalid.


그러니까, processorArchitecture의 값이 잘못되었다는 건데요.

<?xml version="1.0" encoding="UTF-8" standalone="yes"?>
<assembly xmlns="urn:schemas-microsoft-com:asm.v1" manifestVersion="1.0">

  <assemblyIdentity version="1.0.0.0" processorArchitecture="x64"  ...>
  </assemblyIdentity>
  
  ...[생략]...

</assembly>

x86 아니면, x64일 거라 생각해 정한 값인데 공식 문서를 보니,

Application Manifests
; https://docs.microsoft.com/en-us/windows/win32/sbscs/application-manifests

Specifies the processor. The valid values are x86 for 32-bit Windows and ia64 for 64-bit Windows. Optional.


마이크로소프트가 "ia64"로 정해 놓았군요. 이제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Itanium의 레거시를 저기서 보게 될 줄이야... ^^; 어쨌든 해결 방법은 (AMD64 환경임에도 불구하고) ia64로 하면 정상적으로 실행은 됩니다. 하지만, 이 값의 성격이 "Optional"이니 .NET 응용 프로그램의 자유로운 x86/x64 환경을 고려하면 그냥 삭제하는 것이 권장됩니다.




그런데, 편집하다 보니 다음과 같은 manifest 오류도 발생했습니다.

Activation context generation failed for "c:\temp\ConsoleApp1\bin\Debug\ConsoleApp1.exe".Error in manifest or policy file "c:\temp\ConsoleApp1\bin\Debug\ATLProject1.dll.MANIFEST" on line 17. The value "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of attribute "iid" in element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is invalid.


무슨 의미냐면, GUID 문자열 형식에서 "{", "}" 문자가 빠졌다는 것입니다.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name="IATLSimpleObject" 
                                iid="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proxyStubClsid32="{00020424-0000-0000-C000-000000000046}" 
                                baseInterface="{00020400-0000-0000-C000-000000000046}" 
                                tlbid="{0B2AAC68-8E4B-4BAA-85D7-4DF62A224D9F}">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따라서 다음과 같이 수정해 주면 해결됩니다.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name="IATLSimpleObject" 
                                iid="{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proxyStubClsid32="{00020424-0000-0000-C000-000000000046}" 
                                baseInterface="{00020400-0000-0000-C000-000000000046}" 
                                tlbid="{0B2AAC68-8E4B-4BAA-85D7-4DF62A224D9F}">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그나저나... 이렇게 자잘하게 오류가 나는 것이 꽤나 귀찮은 면이 있군요. ^^; 그래서 그냥 COM DLL로부터 manifest 파일을 실수 없이 생성할 도구를 만들었고, 그게 지난 글에 소개한 COMRegFreeManifest 프로그램입니다.

Reg-free COM 개체 사용을 위한 manifest 파일 생성 도구 - COMRegFreeManifest
; https://www.sysnet.pe.kr/2/0/12160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2/26/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101정성태1/8/2020927.NET Framework: 876. C# - PEB(Process Environment Block)를 통해 로드된 모듈 목록 열람
12100정성태1/3/2020652.NET Framework: 875. .NET 3.5 이하에서 IntPtr.Add 사용
12099정성태1/3/2020977디버깅 기술: 151. Windows 10 - Process Explorer로 확인한 Handle 정보를 windbg에서 조회
12098정성태9/10/2020981.NET Framework: 874. C# - 커널 구조체의 Offset 값을 하드 코딩하지 않고 사용하는 방법 [3]
12097정성태1/2/2020703디버깅 기술: 150. windbg - Wow64, x86, x64에서의 커널 구조체(예: TEB) 구조체 확인
12096정성태1/2/2020959디버깅 기술: 149. C# - DbgEng.dll을 이용한 간단한 디버거 제작
12095정성태12/27/20191118VC++: 135. C++ - string_view의 동작 방식
12094정성태11/23/2020976.NET Framework: 873. C# - 코드를 통해 PDB 심벌 파일 다운로드 방법
12093정성태12/26/20191163.NET Framework: 872. C# - 로딩된 Native DLL의 export 함수 목록 출력파일 다운로드1
12092정성태12/25/20191033디버깅 기술: 148. cdb.exe를 이용해 (ntdll.dll 등에 정의된) 커널 구조체 출력하는 방법
12091정성태12/25/20191552디버깅 기술: 147. pdb 파일을 다운로드하기 위한 symchk.exe 실행에 필요한 최소 파일 [1]
12090정성태12/24/2019951.NET Framework: 871. .NET AnyCPU로 빌드된 PE 헤더의 로딩 전/후 차이점
12089정성태12/23/2019838디버깅 기술: 146. gflags와 _CrtIsMemoryBlock을 이용한 Heap 메모리 손상 여부 체크
12088정성태12/23/2019697Linux: 28. Linux - 윈도우의 "Run as different user" 기능을 shell에서 실행하는 방법
12087정성태12/21/2019780디버깅 기술: 145. windbg/sos - Dictionary의 entries 배열 내용을 모두 덤프하는 방법 (do_hashtable.py)
12086정성태12/20/20191061디버깅 기술: 144. windbg - Marshal.FreeHGlobal에서 발생한 덤프 분석 사례
12085정성태12/20/2019835오류 유형: 586. iisreset - The data is invalid. (2147942413, 8007000d) 오류 발생 - 두 번째 이야기 [1]
12084정성태12/21/2019944디버깅 기술: 143. windbg/sos - Hashtable의 buckets 배열 내용을 모두 덤프하는 방법 (do_hashtable.py)
12083정성태12/17/20191440Linux: 27. linux - lldb를 이용한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의 메모리 덤프 분석 방법 [2]
12082정성태12/17/20191087오류 유형: 585. lsof: WARNING: can't stat() fuse.gvfsd-fuse file system
12081정성태12/16/20191350개발 환경 구성: 465. 로컬 PC에서 개발 중인 ASP.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을 다른 PC에서도 접근하는 방법 [2]
12080정성태12/16/20191409.NET Framework: 870. C# - 프로세스의 모든 핸들을 열람
12079정성태12/13/20191178오류 유형: 584. 원격 데스크탑(rdp) 환경에서 다중 또는 고용량 파일 복사 시 "Unspecified error" 오류 발생
12078정성태12/13/20192451Linux: 26.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을 위한 메모리 덤프 방법 [1]
12077정성태12/13/20191346Linux: 25. 자주 실행할 명령어 또는 초기 환경을 "~/.bashrc" 파일에 등록
12076정성태12/17/20191305디버깅 기술: 142. Linux - lldb 환경에서 sos 확장 명령어를 이용한 닷넷 프로세스 디버깅 - 배포 방법에 따른 차이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