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실제 사례를 통해 Debug Diagnostics 도구가 생성한 닷넷 웹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장애 보고서 설명

최근에 고객사 덤프 분석을 하면서 의외로 "Debug Diagnostic" 도구의 결과물에 대해 너무 어렵다는 선입견을 보게 되었습니다.

DebugDiag 1.1을 사용한 덤프 분석
; https://www.sysnet.pe.kr/2/0/1026

Debug Diagnostic Tool v2 Update 3
; https://www.microsoft.com/en-us/download/details.aspx?id=58210

그런데, 실제로 사용해서 찬찬히 뜯어 보시면 충분히 일반적으로 인식할 수 있는 수준입니다. 여러분의 이해를 돕기 위해 이 글의 첨부 파일에 DebugDiag가 분석을 완료한 mht 출력 파일을 하나 올렸으니 그걸 보면서 설명해 보겠습니다. (실제 장애가 발생한 시점에 뜬 고객사 사례인데, 단지 메서드 등을 모두 TestWebApp이라든가 하는 식의 이름으로 바꾼 것입니다.)

dotnet_2_CrashHangAnalysis.mht
; https://www.sysnet.pe.kr/bbs/DownloadAttachment.aspx?fid=1513&boardid=331301885

위의 파일을 열어서 보면 초기에 다음과 같은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windbg_es_hang_1.png

딱 봐도 문제가 있는 듯하죠? ^^ 어쨌든 메시지를 보면 610개의 스레드가 "System.Threading.Monitor.Wait"로 대기하고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나열된 번호는 대기 중인 Thread의 ID 목록입니다.

그리고 내용을 좀 더 내려 보면 "Thread Report"가 나오고 그중에서 같은 thread call stack을 가진 것들만 연속으로 함께 나열된 후 해당 사실을 다음과 같이 알려줍니다.

windbg_es_hang_2.png

311 Threads (46% of all threads) have this same call stack.
Note: Grouping of identical threads can be disabled in the 'Preferences' tab of the Analysis Options

위의 메시지에 따라 이후 311개의 스레드가 같은 스레드 call stack을 갖고 있지만 개별 스레드마다 생성 시간 등은 다르므로 다음과 같이 그런 정보들만 다시 나열하고,

Thread 48 - System ID 18376

    Entry point   coreclr!Thread::intermediateThreadProc 
    Create time   2018-05-23 오후 10:04:41 
    Time spent in user mode   0 Days 00:00:46.531 
    Time spent in kernel mode   0 Days 00:00:00.953 

    This thread is waiting in System.Threading.Monitor.Wait


Thread 49 - System ID 32492

    Entry point   coreclr!Thread::intermediateThreadProc 
    Create time   2018-05-23 오후 10:07:13 
    Time spent in user mode   0 Days 00:00:39.625 
    Time spent in kernel mode   0 Days 00:00:01.015 

    This thread is waiting in System.Threading.Monitor.Wait

...[생략]...

311개 스레드 정보의 마지막에 해당하는 (dotnet_2_CrashHangAnalysis.mht의 경우 664번) 스레드가 나올 때 어떤 call stack을 동일하게 갖고 있는지 비로소 보여주게 됩니다.

windbg_es_hang_3.png

이 정도면 그냥 눈에 들어오죠? 위의 내용을 보면 가장 상단은 "System.Threading.ManualResetEventSlim.Wait"이지만 약간만 내려가도 ElasticSearch 관련 호출이 나오는 것에서 결국 ElasticSearch 호출로 인해, 즉 ElasticSearch 서버가 정상적으로 호출을 처리해주지 못해 311개의 스레드가 대기 중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후의 Thread 분석 결과도 유사합니다. 처음 보고에서 610개의 스레드가 blocking 상태였는데 그중 311개는 위와 같은 상태이고, 다른 300개 정도의 스레드도 중간에 호출되는 업무 메서드가 달라서 callstack이 다른 것일 뿐 결국 상단에는 Elasticsearch.Net.HttpConnection.Request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어떠신가요? 덤프 분석이 (windbg로 하려면 어려운 듯하지만) Debug Diagnostics로 기본적인 분석 결과만 돌려봐도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문제를 파악하는 데 그다지 어려움이 없습니다.

따라서 앞으로는 문제가 발생했을 때, 무작정 iisreset 또는 recycle을 하지 말고 그전에 덤프 파일을 생성해 둘 것을 권장합니다.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1/28/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9-12-12 11시57분
[이광표] 부장님.. 덤프관련 내용 서치하다 글보고 댓글 남깁니다. 항시 도움 주셔서 감사합니다.
[손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1809정성태2/11/20191169.NET Framework: 807. ClrMD를 이용해 메모리 덤프 파일로부터 특정 인스턴스를 참조하고 있는 소유자 확인
11808정성태2/8/20191689디버깅 기술: 123. windbg - 닷넷 응용 프로그램의 메모리 누수 분석
11807정성태1/29/20191271Windows: 156. 가상 디스크의 용량을 복구 파티션으로 인해 늘리지 못하는 경우 [3]
11806정성태1/29/20191199디버깅 기술: 122. windbg - 덤프 파일로부터 PID와 환경 변수 등의 정보를 구하는 방법
11805정성태1/28/20191872.NET Framework: 806. C# - int []와 object []의 차이로 이해하는 제네릭의 필요성 [2]파일 다운로드1
11804정성태1/24/20191229Windows: 155. diskpart - remove letter 이후 재부팅 시 다시 드라이브 문자가 할당되는 경우
11803정성태1/10/20191469디버깅 기술: 121. windbg - 닷넷 Finalizer 스레드가 멈춰있는 현상
11802정성태1/7/20191588.NET Framework: 805. 두 개의 윈도우를 각각 실행하는 방법(Windows Forms, WPF)파일 다운로드1
11801정성태1/1/20191767개발 환경 구성: 427. Netsh의 네트워크 모니터링 기능 [3]
11800정성태12/28/20181517오류 유형: 509. WCF 호출 오류 메시지 - System.ServiceModel.CommunicationException: Internal Server Error
11799정성태12/19/20182211.NET Framework: 804. WPF(또는 WinForm)에서 UWP UI 구성 요소 사용하는 방법 [3]파일 다운로드1
11798정성태12/19/20182025개발 환경 구성: 426. vcpkg - "Building vcpkg.exe failed. Please ensure you have installed Visual Studio with the Desktop C++ workload and the Windows SDK for Desktop C++"
11797정성태12/19/20181368개발 환경 구성: 425. vcpkg - CMake Error: Problem with archive_write_header(): Can't create '' 빌드 오류
11796정성태12/19/20181291개발 환경 구성: 424. vcpkg - "File does not have expected hash" 오류를 무시하는 방법
11795정성태12/19/20181537Windows: 154. PowerShell - Zone 별로 DNS 레코드 유형 정보 조회 [1]
11794정성태12/17/20181244오류 유형: 508. Get-AzureWebsite : Request to a downlevel service failed.
11793정성태12/16/20181432개발 환경 구성: 423. NuGet 패키지 제작 - Native와 Managed DLL을 분리하는 방법
11792정성태12/11/20181701Graphics: 34. .NET으로 구현하는 OpenGL (11) - Per-Pixel Lighting파일 다운로드1
11791정성태12/11/20181721VS.NET IDE: 130. C/C++ 프로젝트의 시작 프로그램으로 .NET Core EXE를 지정하는 경우 닷넷 디버깅이 안 되는 문제 [1]
11790정성태12/11/20181527오류 유형: 507. Could not save daemon configuration to C:\ProgramData\Docker\config\daemon.json: Access to the path 'C:\ProgramData\Docker\config' is denied.
11789정성태12/10/20182942Windows: 153. C# - USB 장치의 연결 및 해제 알림을 위한 WM_DEVICECHANGE 메시지 처리파일 다운로드1
11788정성태12/4/20181222오류 유형: 506. SqlClient - Value was either too large or too small for an Int32.Couldn't store <2151292191> in ... Column
11787정성태11/29/20182175Graphics: 33. .NET으로 구현하는 OpenGL (9), (10) - OBJ File Format, Loading 3D Models파일 다운로드1
11786정성태11/29/20181286오류 유형: 505. OpenGL.NET 예제 실행 시 "Managed Debugging Assistant 'CallbackOnCollectedDelegate'" 예외 발생
11785정성태12/23/20191983디버깅 기술: 120. windbg 분석 사례 - ODP.NET 사용 시 Finalizer에서 System.AccessViolationException 예외 발생으로 인한 비정상 종료
11784정성태11/18/20181748Graphics: 32. .NET으로 구현하는 OpenGL (7), (8) - Matrices and Uniform Variables, Model, View & Projection Matrices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