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C# - PEB.ProcessHeap을 이용해 디버깅 중인지 확인하는 방법

아래의 글에 재미있는 내용이 있군요. ^^

Anti-Reversing Technique: PEB.ProcessHeap
; https://t0rchwo0d.github.io/windows/Windows-Anti-Reversing-Technique-PEB.ProcessHeap/

디버거가 연결된 경우 ProcessHeap의,

0:007> dt _PEB @$peb
ntdll!_PEB
   +0x000 InheritedAddressSpace : 0 ''
   +0x001 ReadImageFileExecOptions : 0 ''
   +0x002 BeingDebugged    : 0x1 '' // IsDebuggerPresent function
   +0x003 BitField         : 0x84 ''
...[생략]...
   +0x028 SubSystemData    : 0x00007ffd`b5cfe120 Void
   +0x030 ProcessHeap      : 0x000001b0`39300000 Void
...[생략]...

Flags와 ForceFlags 값이 달라진다는 것입니다.

0:007> dt _HEAP
ntdll!_HEAP
   +0x000 Segment          : _HEAP_SEGMENT
   +0x000 Entry            : _HEAP_ENTRY
   +0x010 SegmentSignature : Uint4B
   +0x014 SegmentFlags     : Uint4B
   +0x018 SegmentListEntry : _LIST_ENTRY
   +0x028 Heap             : Ptr64 _HEAP
   +0x030 BaseAddress      : Ptr64 Void
   +0x038 NumberOfPages    : Uint4B
   +0x040 FirstEntry       : Ptr64 _HEAP_ENTRY
   +0x048 LastValidEntry   : Ptr64 _HEAP_ENTRY
   +0x050 NumberOfUnCommittedPages : Uint4B
   +0x054 NumberOfUnCommittedRanges : Uint4B
   +0x058 SegmentAllocatorBackTraceIndex : Uint2B
   +0x05a Reserved         : Uint2B
   +0x060 UCRSegmentList   : _LIST_ENTRY
   +0x070 Flags            : Uint4B
   +0x074 ForceFlags       : Uint4B
...[생략]...

사실 ProcessHeap이 가리키는 것은 Default Heap이기 때문에 전체 힙 목록은 예전에 설명한 대로,

windbg와 Win32 API로 알아보는 Windows Heap 정보 분석
; https://www.sysnet.pe.kr/2/0/12068

NumberOfHeaps, ProcessHeaps 필드의 값으로 알 수 있습니다.

0:000> dt _PEB @$peb ProcessHeap
ntdll!_PEB
   +0x030 ProcessHeap : 0x00000255`54510000 Void

0:000> dt _PEB @$peb NumberOfHeaps, ProcessHeaps
ntdll!_PEB
   +0x0e8 NumberOfHeaps  : 2
   +0x0f0 ProcessHeaps   : 0x00007ffb`64a43c40  -> 0x00000255`54510000 Void

0:000> dq /c1 0x00007ffb`64a43c40  L2
00007ffb`64a43c40  00000255`54510000
00007ffb`64a43c48  00000255`54410000

보는 바와 같이 ProcessHeaps의 첫 번째 엔트리가 PEB.ProcessHeap 값입니다. 위와 같은 조작을 KernelStructOffset 라이브러리를 이용해 코딩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IntPtr pebAddress = EnvironmentBlockInfo.GetPebAddress(out IntPtr tebAddress);

var pebOffset = DbgOffset.Get("_PEB");
var heapOffset = DbgOffset.Get("_HEAP");

if (pebOffset.TryRead<IntPtr>(pebAddress, "ProcessHeap", out IntPtr processHeapPtr) == false)
{
    return;
}

Console.WriteLine($"Default ProcessHeap: {processHeapPtr.ToInt64():x}");

IntPtr processHeapsPtr = pebOffset.GetPointer(pebAddress, "ProcessHeaps").ReadPtr();
if (pebOffset.TryRead<int>(pebAddress, "NumberOfHeaps", out int numberOfHeaps) == false)
{
    return;
}

Console.WriteLine($"Ptr of ProcessHeaps: {processHeapsPtr.ToInt64():x}");
Console.WriteLine($"Number of Heaps: {numberOfHeaps}");

for (int i = 0; i < numberOfHeaps; i++)
{
    IntPtr entryPtr = processHeapsPtr + (IntPtr.Size * i);
    IntPtr heapAddress = entryPtr.ReadPtr();

    Console.WriteLine($"[{i}] Heap: {heapAddress.ToInt64():x}");
}

/* 출력 결과

Default ProcessHeap: 13c0000
Ptr of ProcessHeaps: 7ffdba963c40
Number of Heaps: 6
[0] Heap: 13c0000
[1] Heap: fa0000
[2] Heap: 1730000
[3] Heap: 19b0000
[4] Heap: 3250000
[5] Heap: 3410000
*/

그리고, 각각의 heap에 대한 Flags, ForceFlags는 이렇게 구하면 됩니다.

for (int i = 0; i < numberOfHeaps; i++)
{
    IntPtr entryPtr = processHeapsPtr + (IntPtr.Size * i);
    IntPtr heapAddress = entryPtr.ReadPtr();

    Console.WriteLine($"[{i}] Heap: {heapAddress.ToInt64():x}");

    if (heapOffset.TryRead<int>(heapAddress, "Flags", out int flagsValue) == true)
    {
        Console.WriteLine($"\tFlags: {flagsValue:x}");
    }

    if (heapOffset.TryRead<int>(heapAddress, "ForceFlags", out int forceFlagsValue) == true)
    {
        Console.WriteLine($"\tForceFlags: {forceFlagsValue:x}");
    }
}

코딩이 완료되었으니 이제 테스트를 해봐야겠지요. ^^




우선, Visual Studio에서 F5 키를 눌러 "Start Debugging..."으로 시작하면 다음과 같이 결과가 출력됩니다.

// Visual Studio - F5 실행 시

Default ProcessHeap: d50000
Ptr of ProcessHeaps: 7ffdba963c40

Number of Heaps: 6
[0] Heap: d50000
        Flags: 2
        ForceFlags: 0
[1] Heap: 9d0000
        Flags: 8000
        ForceFlags: 0
[2] Heap: 1060000
        Flags: 1002
        ForceFlags: 0
[3] Heap: 1370000
        Flags: 1002
        ForceFlags: 0
[4] Heap: 2c70000
        Flags: 1002
        ForceFlags: 0
[5] Heap: 2b70000
        Flags: 41002
        ForceFlags: 0

/*
0x2 == HEAP_GROWABLE
0x1000 == (?)
0x8000 == HEAP_PSEUDO_TAG_FLAG
0x40000 == HEAP_CREATE_ENABLE_EXECUTE
*/

저 결과는 디버거 없이 실행했을 때와 동일한 것인데 따라서 Visual Studio는 Heap 구성에 별다른 영향을 끼치지 않고 있습니다. 반면, windbg는 다릅니다. "Open Executable..." 메뉴로 exe를 지정한 뒤 "g" 키를 눌러 실행하면 다음과 같이 플래그들이 구성됩니다.

Default ProcessHeap: 13c0000
Ptr of ProcessHeaps: 7ffdba963c40

Number of Heaps: 6
[0] Heap: 13c0000
        Flags: 40000062
        ForceFlags: 40000060
[1] Heap: fa0000
        Flags: 40008060
        ForceFlags: 40000060
[2] Heap: 1730000
        Flags: 40001062
        ForceFlags: 40000060
[3] Heap: 19b0000
        Flags: 40001062
        ForceFlags: 40000060
[4] Heap: 3250000
        Flags: 40001062
        ForceFlags: 40000060
[5] Heap: 3410000
        Flags: 40001062
        ForceFlags: 40000060

/*
0x2 == HEAP_GROWABLE
0x1000 == (?)
0x60 == 
    0x20 HEAP_TAIL_CHECKING_ENABLED
    0x40 HEAP_FREE_CHECKING_ENABLED
0x40000000 == HEAP_VALIDATE_PARAMETERS_ENABLED
*/

의도한 값이 나오는군요. (참고로, 중간에 attach시키면 소용 없습니다.) 재미있는 것은, 해당 프로세스 명(예제에서는 ConsoleApp1.exe)을 Image File Execution Options 레지스트리에 등록하면,

HKEY_LOCAL_MACHINE\SOFTWARE\Microsoft\Windows NT\CurrentVersion\Image File Execution Options\ConsoleApp1.exe

windbg에서 실행했을지라도 디버거가 없는 것처럼 Flags들의 값이 구성됩니다. 정리하면... windbg를 상당히 제한적으로 감지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14/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155정성태2/25/2020245오류 유형: 594. Warning NU1701 - This package may not be fully compatible with your project
12154정성태2/25/2020200오류 유형: 593. warning LNK4070: /OUT:... directive in .EXP differs from output filename
12153정성태2/23/2020313.NET Framework: 898. Trampoline을 이용한 후킹의 한계파일 다운로드1
12152정성태2/23/2020288.NET Framework: 897. 실행 시에 메서드 가로채기 - CLR Injection: Runtime Method Replacer 개선 - 세 번째 이야기(Trampoline 후킹)파일 다운로드1
12151정성태2/23/2020314.NET Framework: 896. C# - Win32 API를 Trampoline 기법을 이용해 C# 메서드로 가로채는 방법 - 두 번째 이야기 (원본 함수 호출)파일 다운로드1
12150정성태2/23/2020326.NET Framework: 895. C# - Win32 API를 Trampoline 기법을 이용해 C# 메서드로 가로채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149정성태2/20/2020345.NET Framework: 894. eBEST C# XingAPI 래퍼 - 연속 조회 처리 방법 [1]
12148정성태2/23/2020415디버깅 기술: 163. x64 환경에서 구현하는 다양한 Trampoline 기법
12147정성태2/27/2020355디버깅 기술: 162. x86/x64의 기계어 코드 최대 길이
12146정성태2/18/2020402.NET Framework: 893. eBEST C# XingAPI 래퍼 - 로그인 처리파일 다운로드1
12145정성태2/18/2020335.NET Framework: 892. eBEST C# XingAPI 래퍼 - Sqlite 지원 추가파일 다운로드1
12144정성태2/23/2020376.NET Framework: 891. 실행 시에 메서드 가로채기 - CLR Injection: Runtime Method Replacer 개선 - 두 번째 이야기파일 다운로드1
12143정성태2/13/2020266.NET Framework: 890. 상황별 GetFunctionPointer 반환값 정리 - x64파일 다운로드1
12142정성태2/27/2020349.NET Framework: 889. C# 코드로 접근하는 MethodDesc, MethodTable파일 다운로드1
12141정성태2/10/2020467.NET Framework: 888. C# - ASP.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의 출력 가로채기 [1]파일 다운로드1
12140정성태2/10/2020317.NET Framework: 887. C# - ASP.NET 웹 응용 프로그램의 출력 가로채기파일 다운로드1
12139정성태2/9/2020505.NET Framework: 886. C# - Console 응용 프로그램에서 UI 스레드 구현 방법
12138정성태2/9/2020567.NET Framework: 885. C# - 닷넷 응용 프로그램에서 Sqlite 사용 [3]파일 다운로드1
12137정성태2/9/2020302오류 유형: 592. [AhnLab] 경고 - 디버거 실행을 탐지했습니다.
12136정성태2/6/2020246Windows: 166. Windows + S(또는 Q)로 뜨는 작업 표시줄의 검색 바가 동작하지 않는 경우
12135정성태2/6/2020301개발 환경 구성: 468. Nuget 패키지의 로컬 보관 폴더를 옮기는 방법
12134정성태2/5/2020764.NET Framework: 884. eBEST XingAPI의 C# 래퍼 버전 - XingAPINet Nuget 패키지파일 다운로드1
12133정성태2/7/2020413디버깅 기술: 161. Windbg 환경에서 확인해 본 .NET 메서드 JIT 컴파일 전과 후 - 두 번째 이야기
12132정성태2/20/2020616.NET Framework: 883. C#으로 구현하는 Win32 API 후킹(예: Sleep 호출 가로채기)파일 다운로드1
12131정성태1/27/2020585개발 환경 구성: 467. LocaleEmulator를 이용해 유니코드를 지원하지 않는(한글이 깨지는) 프로그램을 실행하는 방법
12130정성태1/26/2020352VS.NET IDE: 142. Visual Studio에서 windbg의 "Open Executable..."처럼 EXE를 직접 열어 디버깅을 시작하는 방법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