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Visual Studio 2019 - CMake의 컴파일러를 기본 g++에서 clang++로 변경

Visual Studio의 CMake 프로젝트는 기본적으로 g++로 설정되어 있는데요. 이를 clang++로 바꾸는 방법을 검색해 보면 CMakefile.txt에서 다음과 같이 CMAKE_CXX_COMPILER 변수를 설정하면 된다고 합니다.

cmake_minimum_required(VERSION 3.9)
project (CorProfiler)

set (SRC_FILES ClassFactory.cpp CorProfiler.cpp dllmain.cpp ILRewriter.cpp)

set (ENV{BuildOS} Linux)
set (ENV{BuildArch} x64)
set (ENV{BuildType} Debug)
set (ENV{Output} CorProfiler.so)

SET (CMAKE_C_COMPILER=/usr/bin/clang)
SET (CMAKE_CXX_COMPILER=/usr/bin/clang++)

SET ( CMAKE_CXX_FLAGS_DEBUG "-Wno-undef -Wno-invalid-noreturn -fPIC -fms-extensions -DBIT64 -DPAL_STDCPP_COMPAT -DPLATFORM_UNIX -std=c++11" )
SET ( CMAKE_CXX_FLAGS_RELEASE "-Wno-undef -Wno-invalid-noreturn -fPIC -fms-extensions -DBIT64 -DPAL_STDCPP_COMPAT -DPLATFORM_UNIX -std=c++11" )

INCLUDE_DIRECTORIES ( ./cor/src/pal/inc/rt ./cor/src/pal/prebuilt/inc ./cor/src/pal/inc ./cor/src/inc )

add_library( CorProfiler.so SHARED ${SRC_FILES} )

그런데 실제로 해보면 Visual Studio의 경우 바뀌지 않습니다. 대신 비주얼 스튜디오에서 리눅스 환경으로 접근하기 위해 별도 관리하는 CMakeSettings.json에 해당 환경 변수를 설정하는 경우에는 동작을 합니다.

{
  "configurations": [
    {
      "name": "Linux-Debug",
      "generator": "Unix Makefiles",
      "configurationType": "Debug",
      "buildRoot": "${env.USERPROFILE}\\CMakeBuilds\\${workspaceHash}\\build\\${name}",
      "installRoot": "${env.USERPROFILE}\\CMakeBuilds\\${workspaceHash}\\install\\${name}",
      "cmakeExecutable": "/usr/local/bin/cmake",
      "remoteCopySourcesExclusionList": [ ".vs", ".git", "x64", "Debug" ],
      "cmakeCommandArgs": "",
      "buildCommandArgs": "",
      "ctestCommandArgs": "",
      "inheritEnvironments": [ "linux_x64" ],
      "remoteMachineName": "409410665;192.168.100.50 (username=usr23, port=22, authentication=Password)",
      "remoteCMakeListsRoot": "/var/tmp/src/${workspaceHash}/${name}",
      "remoteBuildRoot": "/var/tmp/build/${workspaceHash}/build/${name}",
      "remoteInstallRoot": "/var/tmp/build/${workspaceHash}/install/${name}",
      "remoteCopySources": true,
      "rsyncCommandArgs": "-t --delete --delete-excluded",
      "remoteCopyBuildOutput": false,
      "remoteCopySourcesMethod": "rsync",
      "variables": [
        {
          "name": "CMAKE_CXX_COMPILER",
          "value": "/usr/bin/clang++",
          "type": "FILEPATH"
        }
      ]
    }
  ]
}




참고로, 빌드 시 경고가 다음과 같이 나올 때가 있습니다.

Warning the current #pragma pack aligment value is modified in the included file [-Wpragma-pack]

의미인즉, 현재 "-Wpragma-pack" 옵션이 적용된 상태에서는 저걸 경고로 취급해 메시지를 출력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저런 식의 경고 메시지를 없애고 싶다면 그냥 단순히 앞에 "no-"만 붙여주면 됩니다. 이런 식으로.

SET ( CMAKE_CXX_FLAGS_DEBUG " -Wno-pragma-pack -Wno-undef -Wno-invalid-noreturn -fPIC -fms-extensions -DBIT64 -DPAL_STDCPP_COMPAT -DPLATFORM_UNIX -std=c++11" )
SET ( CMAKE_CXX_FLAGS_RELEASE " -Wno-pragma-pack -Wno-undef -Wno-invalid-noreturn -fPIC -fms-extensions -DBIT64 -DPAL_STDCPP_COMPAT -DPLATFORM_UNIX -std=c++11"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3/14/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083정성태12/17/2019531Linux: 27. linux - lldb를 이용한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의 메모리 덤프 분석 방법 [1]
12082정성태12/17/2019330오류 유형: 585. lsof: WARNING: can't stat() fuse.gvfsd-fuse file system
12081정성태12/16/2019374개발 환경 구성: 465. 로컬 PC에서 개발 중인 ASP.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을 다른 PC에서도 접근하는 방법
12080정성태12/16/2019558.NET Framework: 870. C# - 프로세스의 모든 핸들을 열람
12079정성태12/13/2019369오류 유형: 584. 원격 데스크탑(rdp) 환경에서 다중 또는 고용량 파일 복사 시 "Unspecified error" 오류 발생
12078정성태12/13/2019633Linux: 26.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을 위한 메모리 덤프 방법 [1]
12077정성태12/13/2019414Linux: 25. 자주 실행할 명령어 또는 초기 환경을 "~/.bashrc" 파일에 등록
12076정성태12/17/2019543디버깅 기술: 142. Linux - lldb 환경에서 sos 확장 명령어를 이용한 닷넷 프로세스 디버깅 - 배포 방법에 따른 차이
12075정성태12/18/2019578디버깅 기술: 141. Linux - lldb 환경에서 sos 확장 명령어를 이용한 닷넷 프로세스 디버깅
12074정성태12/11/2019388디버깅 기술: 140. windbg/Visual Studio - 값이 변경된 경우를 위한 정지점(BP) 설정(Data Breakpoint)
12073정성태12/10/2019641Linux: 24. Linux/C# - 실행 파일이 아닌 스크립트 형식의 명령어를 Process.Start로 실행하는 방법
12072정성태12/9/2019292오류 유형: 583. iisreset 수행 시 "No such interface supported" 오류
12071정성태12/9/2019386오류 유형: 582. 리눅스 디스크 공간 부족 및 safemode 부팅 방법
12070정성태12/9/2019514오류 유형: 581. resize2fs: Bad magic number in super-block while trying to open /dev/.../root
12069정성태12/19/2019593디버깅 기술: 139. windbg - x64 덤프 분석 시 메서드의 인자 또는 로컬 변수의 값을 확인하는 방법
12068정성태11/28/2019807디버깅 기술: 138. windbg와 Win32 API로 알아보는 Windows Heap 정보 분석 [2]파일 다운로드2
12067정성태11/27/2019597디버깅 기술: 137. 실제 사례를 통해 Debug Diagnostics 도구가 생성한 닷넷 웹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장애 보고서 설명 [1]파일 다운로드1
12066정성태11/27/2019410디버깅 기술: 136. windbg - C# PInvoke 호출 시 마샬링을 담당하는 함수 분석 - OracleCommand.ExecuteReader에서 OpsSql.Prepare2 PInvoke 호출 분석
12065정성태11/25/2019442디버깅 기술: 135. windbg - C# PInvoke 호출 시 마샬링을 담당하는 함수 분석파일 다운로드1
12064정성태11/25/2019717오류 유형: 580. HTTP Error 500.0/500.33 - ANCM In-Process Handler Load Failure
12063정성태11/21/2019477디버깅 기술: 134. windbg - RtlReportCriticalFailure로부터 parameters 정보 찾는 방법
12062정성태12/20/2019400디버깅 기술: 133. windbg - CoTaskMemFree/FreeCoTaskMem에서 발생한 덤프 분석 사례 - 두 번째 이야기
12061정성태11/20/2019434Windows: 165. CoTaskMemAlloc/CoTaskMemFree과 윈도우 Heap의 관계
12060정성태11/21/2019488디버깅 기술: 132. windbg/Visual Studio - HeapFree x64의 동작 분석
12059정성태11/20/2019462디버깅 기술: 131. windbg/Visual Studio - HeapFree x86의 동작 분석
12058정성태11/19/2019469디버깅 기술: 130. windbg - CoTaskMemFree/FreeCoTaskMem에서 발생한 덤프 분석 사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