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NET Framework: 744. C# 6 - Expression bodied function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12563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연관된 글이 1개 있습니다.)

C# 6 - Expression bodied function

아래와 같은 글이 있군요. ^^

식 본문 함수의 최적화
왜 우리는 람다를 더 써야 하는가
; https://phillyai.github.io/2018-05-08-Expression-Bodied-Function/

위의 글에서는 다음의 2가지 메서드를,

int Add(int a, int b) { return a + b; }
int AddLambda(int a, int b) => a + b;

빌드했을 때, 람다 형식으로 작성한 경우 컴파일러가 더 최적화를 잘 해주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실제로 IL 코드로 보면 다음과 같이 차이가 납니다.

.method private hidebysig instance int32 Add(int32 a, int32 b) cil managed
{
    .maxstack 2
    .locals init (
        [0] int32 num)
    L_0000: nop 
    L_0001: ldarg.1 
    L_0002: ldarg.2 
    L_0003: add 
    L_0004: stloc.0 
    L_0005: br.s L_0007
    L_0007: ldloc.0 
    L_0008: ret 
}

.method private hidebysig instance int32 AddLambda(int32 a, int32 b) cil managed
{
    .maxstack 8
    L_0000: ldarg.1 
    L_0001: ldarg.2 
    L_0002: add 
    L_0003: ret 
}

보다시피 람다로 했을 때 코드가 더 간결합니다. 좀 더 기술적인 용어로 첫 번째 Add 메서드는 Fat method 형식이고, 두 번째 Lambda 메서드는 Thin method 형식입니다. 그런데, 사실 이건 Debug 모드로 빌드했기 때문에 나온 결과일 뿐입니다. Release 모드로 빌드하면 다음과 같이 2개 모두 동일한 IL 코드를 볼 수 있습니다.

.method private hidebysig instance int32 Add(int32 a, int32 b) cil managed
{
    .maxstack 8
    L_0000: ldarg.1 
    L_0001: ldarg.2 
    L_0002: add 
    L_0003: ret 
}

.method private hidebysig instance int32 AddLambda(int32 a, int32 b) cil managed
{
    .maxstack 8
    L_0000: ldarg.1 
    L_0001: ldarg.2 
    L_0002: add 
    L_0003: ret 
}

그러니까... 저런 이유로 굳이 람다를 더 쓸 필요는 없습니다.

참고로, 디버그 모드에서 람다 메서드가 더 최적화가 잘 되는 것은, 람다 메서드의 경우 tiny header를 가질 수 있는 요건을 쉽게 충족하기 때문입니다.




"왜 우리는 람다를 더 써야 하는가" 글에서 한 가지 더 이상한 점이 있는데요. 해당 최적화가 Expression에서만 적용되고 Statement에 대해 적용되지 않는다면서 쓴 코드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void DoLambda() => Do();

위에서 DoLambda의 body 역시 (Statement가 아닌) Expression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저 구문의 영문 이름이 "Expression bodied function"인데요, 즉 저 구문에서는 반드시 Expression만 허용됩니다. 만약 저 코드를 Statement로 만들려면 다음과 같이 코딩해야 하는데,

void DoLambda() => { Do(); } // 컴파일 오류 - Error CS1525 Invalid expression term '{'

그럼 CS1525 컴파일 오류가 발생합니다. 왜냐하면 Expression에서는 블록이 허용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블록은 Statement에만 허용됩니다.)

사실 정확히 말하면 아래의 코드는,

int AddLambda(int a, int b) => a + b;

말 그대로 "Expression bodied function"입니다. 비록 C#의 람다 표현으로 작성하긴 했지만 expression만 허용됩니다. 반면, 람다 식이 아닌 람다 문을 활용하면 다음과 같이 쓸 수 있습니다.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Action action = () => // Statement를 가진 람다 메서드
    {
        Console.WriteLine();
    };
}

그러니까, "왜 우리는 람다를 더 써야 하는가" 글의 제목도 좀 맞지 않습니다. 실제로 저 글의 내용이 맞다고 가정했을 때 좀 더 정확히는 "왜 우리는 Expression bodied function을 사용해야 하는가"라고 해야 합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7/23/2021]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2021-07-24 10시34분
C#을 다루는 기술
; http://www.yes24.com/Product/Goods/101511486

위의 서적에 보면, 저자인 John Skeet이 "Expression bodied function"의 문법에서 사용한 "=>"는 람다 표현식이 아니다, 라고 합니다. 해당 기호에 따른 이후의 코드는 델리게이트나 표현식 트리와 무관하다는 것을 이유로 들고 있으며 단지 읽기 전용의 속성을 생성하라는 문법을 "=>"로 지시하는 역할만 한다고 합니다. 에고... 그동안 해당 구문을 람다 식이라고 제 책에서 써 왔는데, 고쳐야겠습니다. ^^;
정성태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3565정성태2/23/2024123닷넷: 2219. .NET CLR2 보안 모델에서의 개별 System.Security.Permissions 제어
13564정성태2/22/2024463Windows: 259. Hyper-V Generation 1 유형의 VM을 Generation 2 유형으로 바꾸는 방법
13563정성태2/21/2024650디버깅 기술: 196. windbg - async/await 비동기인 경우 메모리 덤프 분석의 어려움
13562정성태2/21/2024604오류 유형: 896. ASP.NET - .NET Framework 기본 예제에서 System.Web에 대한 System.IO.FileNotFoundException 예외 발생
13561정성태2/20/20241008닷넷: 2218. C# - (예를 들어, Socket) 비동기 I/O에 대한 await 호출 시 CancellationToken을 이용한 취소파일 다운로드1
13560정성태2/19/20241083디버깅 기술: 195. windbg 분석 사례 - Semaphore 잠금으로 인한 Hang 현상 (닷넷)
13559정성태2/19/20241355오류 유형: 895. ASP.NET - System.Security.SecurityException: 'Requested registry access is not allowed.'
13558정성태2/18/20241155닷넷: 2217. C# - 최댓값이 1인 SemaphoreSlim 보다 Mutex 또는 lock(obj)를 선택하는 것이 나은 이유
13557정성태2/18/20241053Windows: 258. Task Scheduler의 Author 속성 값을 변경하는 방법
13556정성태2/17/20241096Windows: 257. Windows - Symbolic (hard/soft) Link 및 Junction 차이점
13555정성태2/15/20241166닷넷: 2216. C# - SemaphoreSlim 사용 시 주의점
13554정성태2/15/2024968VS.NET IDE: 189. Visual Studio - 닷넷 소스코드 디컴파일 찾기가 안 될 때
13553정성태2/14/20241087닷넷: 2215. windbg - thin/fat lock 없이 동작하는 Monitor.Wait + Pulse
13552정성태2/13/20241013닷넷: 2214. windbg - Monitor.Enter의 thin lock과 fat lock
13551정성태2/12/20241131닷넷: 2213. ASP.NET/Core 웹 응용 프로그램 - 2차 스레드의 예외로 인한 비정상 종료
13550정성태2/11/20241179Windows: 256. C# - Server socket이 닫히면 Accept 시켰던 자식 소켓이 닫힐까요?
13549정성태2/3/20241475개발 환경 구성: 706. C# - 컨테이너에서 실행하기 위한 (소켓) 콘솔 프로젝트 구성
13548정성태2/1/20241290개발 환경 구성: 705. "Docker Desktop for Windows" - ASP.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의 소켓 주소 바인딩(IPv4/IPv6 loopback, Any)
13547정성태1/31/20241121개발 환경 구성: 704. Visual Studio - .NET 8 프로젝트부터 dockerfile에 추가된 "USER app" 설정
13546정성태1/30/20241058Windows: 255. (디버거의 영향 등으로) 대상 프로세스가 멈추면 Socket KeepAlive로 연결이 끊길까요?
13545정성태1/30/2024988닷넷: 2212. ASP.NET Core - 우선순위에 따른 HTTP/HTTPS 호스트:포트 바인딩 방법
13544정성태1/30/20241021오류 유형: 894. Microsoft.Data.SqlClient - Could not load file or assembly 'System.Security.Permissions, ...'
13543정성태1/30/2024996Windows: 254. Windows - 기본 사용 중인 5357 포트 비활성화는 방법
13542정성태1/30/2024964오류 유형: 893. Visual Studio - Web Application을 실행하지 못하는 IISExpress - 두 번째 이야기
13541정성태1/29/20241011VS.NET IDE: 188. launchSettings.json의 useSSL 옵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