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windbg - Wow64, x86, x64에서의 커널 구조체(예: TEB) 구조체 확인

일반적으로 커널 구조체는 ntdll.dll에 담겨져 있고, x86 process on x86 system, x64 process on x64 system에서는 단순히 "dt _TEB"라고 하면 해당 구조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x86 windbg / x86 debuggee on x86 windows
// x64 windbg / x64 debuggee on x64 windows

0:000> dt _TEB
ntdll!_TEB
   +0x000 NtTib            : _NT_TIB
   +0x038 EnvironmentPointer : Ptr64 Void
   +0x040 ClientId         : _CLIENT_ID
   +0x050 ActiveRpcHandle  : Ptr64 Void
   +0x058 ThreadLocalStoragePointer : Ptr64 Void
   ...[생략]...
   +0x180c WowTebOffset     : Int4B
   +0x1810 ResourceRetValue : Ptr64 Void
   +0x1818 ReservedForWdf   : Ptr64 Void
   +0x1820 ReservedForCrt   : Uint8B
   +0x1828 EffectiveContainerId : _GUID

이런 규칙이 x86 process on x64 system인 경우에는 살짝 달라집니다. 우선, x64 운영체제에서 x86 버전의 windbg로 x86 프로세스에 연결한 후 _TEB 구조체를 보려는 경우 다음과 같이 오류가 발생합니다.

// x64 Windows 10 1909
// x86 windbg / x86 debuggee

0:000> dt _TEB
*************************************************************************
***                                                                   ***
***                                                                   ***
***    Either you specified an unqualified symbol, or your debugger   ***
***    doesn't have full symbol information.  Unqualified symbol      ***
***    resolution is turned off by default. Please either specify a   ***
***    fully qualified symbol module!symbolname, or enable resolution ***
***    of unqualified symbols by typing ".symopt- 100". Note that     ***
***    enabling unqualified symbol resolution with network symbol     ***
***    server shares in the symbol path may cause the debugger to     ***
***    appear to hang for long periods of time when an incorrect      ***
***    symbol name is typed or the network symbol server is down.     ***
***                                                                   ***
***    For some commands to work properly, your symbol path           ***
***    must point to .pdb files that have full type information.      ***
***                                                                   ***
***    Certain .pdb files (such as the public OS symbols) do not      ***
***    contain the required information.  Contact the group that      ***
***    provided you with these symbols if you need this command to    ***
***    work.                                                          ***
***                                                                   ***
***    Type referenced: _TEB                                          ***
***                                                                   ***
*************************************************************************
Symbol _TEB not found.

x86 notepad.exe를 대상으로 테스트해 보면 32비트 _TEB는 다음과 같은 DLL에 정의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0:000> dt *!_TEB
          combase!_TEB
          wintypes!_TEB
          ole32!_TEB

또한 x64 시스템의 경우 별도로 _TEB32 구조체를 함께 제공하기 때문에 이것을 사용해도 무방합니다.

// Windows Server 2008 R2
0:000> dt *!_TEB32
          ole32!_TEB32

// Windows Server 2012 이상
0:000> dt *!_TEB32
ntdll!_TEB32
ole32!_TEB32




그다음, x64 운영체제에서 x64 버전의 windbg로 x86 프로세스에 연결한 후 _TEB 구조체를 보려는 경우를 정리해 보겠습니다. 우선 이런 경우 "dt _TEB" 명령어가 잘 동작하는 듯하지만,

// x64 Windows 10 1909
// x64 windbg / x86 debuggee

0:000> dt _TEB
ntdll!_TEB
   +0x000 NtTib            : _NT_TIB
   +0x038 EnvironmentPointer : Ptr64 Void
   +0x040 ClientId         : _CLIENT_ID
   +0x050 ActiveRpcHandle  : Ptr64 Void
   +0x058 ThreadLocalStoragePointer : Ptr64 Void
   +0x060 ProcessEnvironmentBlock : Ptr64 _PEB
   +0x068 LastErrorValue   : Uint4B
...[생략]...
   +0x1810 ResourceRetValue : Ptr64 Void
   +0x1818 ReservedForWdf   : Ptr64 Void
   +0x1820 ReservedForCrt   : Uint8B
   +0x1828 EffectiveContainerId : _GUID

아쉽게도 x64 버전의 _TEB 구조체일 뿐 x86 버전이 아니므로, 32비트 버전은 _TEB32로 구해야 합니다. (혹은, WinTypes.dll, combase.dll, ole32.dll 등에 정의한 _TEB 사용)

0:000> dt _TEB32
ntdll!_TEB32
   +0x000 NtTib            : _NT_TIB32
   +0x01c EnvironmentPointer : Uint4B
   +0x020 ClientId         : _CLIENT_ID32
   +0x028 ActiveRpcHandle  : Uint4B
   +0x02c ThreadLocalStoragePointer : Uint4B
   +0x030 ProcessEnvironmentBlock : Uint4B
...[생략]...
   +0xfe0 ResourceRetValue : Uint4B
   +0xfe4 ReservedForWdf   : Uint4B
   +0xfe8 ReservedForCrt   : Uint8B
   +0xff0 EffectiveContainerId : _GUID

한 가지 더 아쉬운 점이 있다면 _TEB32 구조체는 Windows Server 2012부터 ntdll.dll에 포함되었기 때문에 Windows Server 2008 R2의 경우에는 ole32.dll에 정의된 (_TEB32가 아닌) _TEB를 참조해야 합니다.

0:002> dt ole32!_TEB
ole32!_TEB
   +0x000 NtTib            : _NT_TIB
   +0x01c EnvironmentPointer : Ptr32 Void
   +0x020 ClientId         : _CLIENT_ID
   +0x028 ActiveRpcHandle  : Ptr32 Void
   +0x02c ThreadLocalStoragePointer : Ptr32 Void
   +0x030 ProcessEnvironmentBlock : Ptr32 _PEB
...[생략]...
   +0xfcc TxnScopeEnterCallback : Ptr32 Void
   +0xfd0 TxnScopeExitCallback : Ptr32 Void
   +0xfd4 TxnScopeContext  : Ptr32 Void
   +0xfd8 LockCount        : Uint4B
   +0xfdc SpareUlong0      : Uint4B




꽤나 복잡하군요. ^^; 이외에도 "dt ntdll32!_TEB"와 같이 "ntdll32"에서도 구하는 것이 가능한데 현재 제가 가진 운영체제에서 재현이 안 되므로 생략합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2/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545정성태3/2/202188.NET Framework: 1025. 닷넷 5에 추가된 POH (Pinned Object Heap) [3]
12544정성태2/27/2021135.NET Framework: 1024. C# - Control의 Invalidate, Update, Refresh 차이점 [2]
12543정성태2/26/2021110VS.NET IDE: 1577. C# - 디자인 타임(design-time)과 런타임(runtime)의 코드 실행 구분
12542정성태3/3/2021159개발 환경 구성: 544. github repo의 Release 활성화 및 Actions를 이용한 자동화 방법
12541정성태2/18/2021215개발 환경 구성: 543. 애저듣보잡 - Github Workflow/Actions 소개
12540정성태2/17/2021205.NET Framework: 1023. C# - Win32 API에 대한 P/Invoke를 대신하는 Microsoft.Windows.CsWin32 패키지
12539정성태2/16/2021266Windows: 188. WM_TIMER의 동작 방식 개요파일 다운로드1
12538정성태2/16/2021316.NET Framework: 1022. C# - GC 힙이 아닌 Native 힙에 인스턴스 생성 - 0SuperComicLib.LowLevel 라이브러리 소개 [2]
12537정성태2/11/2021381.NET Framework: 1021. UI 요소의 접근은 반드시 그 UI를 만든 스레드에서! - 두 번째 이야기
12536정성태2/9/2021211개발 환경 구성: 542. BDP(Bandwidth-delay product)와 TCP Receive Window
12535정성태2/10/2021172개발 환경 구성: 541. Wireshark로 확인하는 LSO(Large Send Offload), RSC(Receive Segment Coalescing) 옵션
12534정성태2/17/2021186개발 환경 구성: 540. Wireshark + C/C++로 확인하는 TCP 연결에서의 closesocket 동작파일 다운로드1
12533정성태2/8/2021210개발 환경 구성: 539. Wireshark + C/C++로 확인하는 TCP 연결에서의 shutdown 동작파일 다운로드1
12532정성태2/6/2021208개발 환경 구성: 538.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ReceiveBufferSize(SO_RCVBUF), SendBufferSize(SO_SNDBUF)
12531정성태2/5/2021168개발 환경 구성: 537.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PSH flag와 Nagle 알고리듬파일 다운로드1
12530정성태2/5/2021227개발 환경 구성: 536.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Receive Window
12529정성태2/4/2021177개발 환경 구성: 535.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IN RTO
12528정성태2/9/2021204개발 환경 구성: 534.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SS(Maximum Segment Size) - 윈도우 환경
12527정성태2/1/2021283개발 환경 구성: 533.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SS(Maximum Segment Size) - 리눅스 환경파일 다운로드1
12526정성태2/1/2021154개발 환경 구성: 532. Azure Devops의 파이프라인 빌드 시 snk 파일 다루는 방법 - Secure file
12525정성태2/1/2021132개발 환경 구성: 531. Azure Devops - 파이프라인 실행 시 빌드 이벤트를 생략하는 방법
12524정성태2/18/2021194개발 환경 구성: 530. 기존 github 프로젝트를 Azure Devops의 빌드 Pipeline에 연결하는 방법 [1]
12523정성태1/31/2021172개발 환경 구성: 529. 기존 github 프로젝트를 Azure Devops의 Board에 연결하는 방법
12522정성태1/31/2021192개발 환경 구성: 528. 오라클 클라우드의 리눅스 VM - 9000 MTU Jumbo Frame 테스트
12521정성태1/31/2021236개발 환경 구성: 527. 이더넷(Ethernet) 환경의 TCP 통신에서 MSS(Maximum Segment Size) 확인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