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연관된 글이 1개 있습니다.)
(시리즈 글이 3개 있습니다.)
Windows: 221. Windows - Private/Public/Domain이 아닌 네트워크 어댑터 단위로 방화벽을 on/off하는 방법
; https://www.sysnet.pe.kr/2/0/13224

개발 환경 구성: 658. Windows에서 실행 중인 소켓 서버를 다른 PC 또는 WSL에서 접속할 수 없는 경우
; https://www.sysnet.pe.kr/2/0/13225

Windows: 253. 소켓 Listen 시 방화벽의 Public/Private 제어 기능이 비활성화된 경우
; https://www.sysnet.pe.kr/2/0/13440




Windows에서 실행 중인 소켓 서버를 다른 PC 또는 WSL에서 접속할 수 없는 경우

보통, Windows에서 TCP/UDP 소켓을 서버 유형으로 열고 있는 응용 프로그램을 실행하면 자동으로 "Windows Defender"가 이를 감지하고 포트 접근을 허용할지 묻는 창을 띄우게 됩니다.

예를 들어 볼까요? ^^ 비주얼 스튜디오에서 다음과 같이 간단한 C# 프로그램을 만들고,

using System.Net.Sockets;
using System.Net;
using System.Text;

internal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using (UdpClient listener = new UdpClient(60900))
        {
            IPEndPoint ep = new IPEndPoint(IPAddress.Any, 0);

            while (true)
            {
                byte[] bytes = listener.Receive(ref ep);
                string text = Encoding.UTF8.GetString(bytes);
                Console.WriteLine(text);
            }
        }
    }
}

실행하면 이런 알림 창이 하나 뜨게 됩니다.

windows_port_defender_1.png

질문은 간단합니다, "ConsoleApp1" 프로그램에 대한 소켓 접속을 (기본으로는) "Private networks"에만 허용하겠다는 것입니다. 사실, 위의 창이 뜨자마자 Windows Defender는 이미 "ConsoleApp1"에 대해 다음과 같이 Private, Public 네트워크에 대해 모두 TCP/UDP 접속을 막겠다는 설정을 추가합니다.

windows_port_defender_2.png

따라서, "Windows Security Alert" 창에서 "Allow access" 버튼을 누르지 않고 Cancel을 하면 60900 포트에 대해 TCP/UDP 접속을 모두 막아 버립니다.

물론, "Allow access" 버튼을 누르면 화면에도 나오는 것처럼 기본값이 "Private networks, such as my home or work network" 옵션만 선택돼 있으므로, "Private"에 대해서는 TCP/UDP 접속을 "Allow"하게 바뀝니다.

windows_port_defender_3.png

일단, 한번 "Windows Security Alert" 창을 보게 되면 이후로는 해당 프로그램을 실행할 때 다시 뜨지는 않습니다. 왜냐하면 "Windows Defender"가 이미 포트에 대한 정보를 가지고 있으므로 다시 묻지 않는 것입니다. 물론, 다시 묻게 만들고 싶다면 위의 그림에 나온 항목(ConsoleApp1)을 모두 삭제하면 됩니다.




위의 화면에서 본 것처럼, 사용자가 무심코 누른 설정 창은 "Public Network" 유형에 대해서는 모든 접속을 막게 됩니다. 따라서, 보통은 다른 (Public 네트워크에 속한 것으로 인식된) 컴퓨터에서의 접속이 안 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WSL 인스턴스 내의 프로그램에서도 그것을 호스팅하는 윈도우 측으로의 소켓 접속을 못하는 걸까요? 마찬가지입니다, WSL 네트워크가 기본적으로는 "Public" 유형에 속한 것으로 설정돼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 글에,

Hyper-V VM의 Internal Network를 Private 유형으로 만드는 방법
; https://www.sysnet.pe.kr/2/0/11299

Get-NetConnectionProfile, Set-NetConnectionProfile 명령어를 통해 Network Category를 변경할 수 있다고 설명했는데요, 아쉽게도 WSL 네크워크, 정식 이름인 "vEthernet (WSL)"의 경우에는 Get-NetConnectionProfile 출력에 나오지도 않고,

PS C:\temp> Get-NetConnectionProfile

Name                     : Network 1
InterfaceAlias           : vEthernet (External)
InterfaceIndex           : 5
NetworkCategory          : Public
DomainAuthenticationKind : None
IPv4Connectivity         : Internet
IPv6Connectivity         : NoTraffic

저렇게 관리 범위 밖에 해당하는 탓인지 gpedit.msc의 "Network List Manager"에도 없습니다. 음... 어쩔 수 없군요, 일단 WSL에 대해 Public을 Private으로 바꾸는 방법이 없으므로, 차선책으로 WSL 네트워크에 대해 아예 방화벽을 제거하는 방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한 방법은 아래의 글에 설명했으니 참고하시고.

Windows - Private/Public/Domain이 아닌 네트워크 어댑터 단위로 방화벽을 on/off하는 방법
; https://www.sysnet.pe.kr/2/0/13224

방화벽을 여는 것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그냥 "Windows Security Alert" 창이 떴을 때 신경 써서 "Public networks, such as those in airports and coffee shops (not recommended because these networks often have little or no security)" 옵션을 선택하거나, 혹시 모르고 선택 창을 기본으로 선택하고 넘어간 적이 있다면 Windows Defender 설정 창에서 "ConsoleApp1"에 대해 Public이 막혀 있는 것을 허용으로 바꾸시면 됩니다.

(WSL 네트워크에 대해 network category 변경 방법을 아시는 분은 덧글 부탁드립니다.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22/2023]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3337정성태5/5/20233816Linux: 59. dockerfile - docker exec로 container에 접속 시 자동으로 실행되는 코드 적용
13336정성태5/4/20233584.NET Framework: 2111. C# - 바이너리 출력 디렉터리와 연관된 csproj 설정
13335정성태4/30/20233697.NET Framework: 2110. C# - FFmpeg.AutoGen 라이브러리를 이용한 기본 프로젝트 구성 - Windows Forms파일 다운로드1
13334정성태4/29/20233485Windows: 250. Win32 C/C++ - Modal 메시지 루프 내에서 SetWindowsHookEx를 이용한 Thread 메시지 처리 방법
13333정성태4/28/20232952Windows: 249. Win32 C/C++ - 대화창 템플릿을 런타임에 코딩해서 사용파일 다운로드1
13332정성태4/27/20233075Windows: 248. Win32 C/C++ - 대화창을 위한 메시지 루프 사용자 정의파일 다운로드1
13331정성태4/27/20233049오류 유형: 856. dockerfile - 구 버전의 .NET Core 이미지 사용 시 apt update 오류
13330정성태4/26/20232738Windows: 247. Win32 C/C++ - CS_GLOBALCLASS 설명
13329정성태4/24/20233031Windows: 246. Win32 C/C++ - 직접 띄운 대화창 템플릿을 위한 Modal 메시지 루프 생성파일 다운로드1
13328정성태4/19/20232632VS.NET IDE: 184. Visual Studio - Fine Code Coverage에서 동작하지 않는 Fake/Shim 테스트
13327정성태4/19/20233081VS.NET IDE: 183. C# - .NET Core/5+ 환경에서 Fakes를 이용한 단위 테스트 방법
13326정성태4/18/20234260.NET Framework: 2109. C# - 닷넷 응용 프로그램에서 SQLite 사용 (System.Data.SQLite) [1]파일 다운로드1
13325정성태4/18/20233722스크립트: 48. 파이썬 - PostgreSQL의 with 문을 사용한 경우 연결 개체 누수
13324정성태4/17/20233489.NET Framework: 2108. C# - Octave의 "save -binary ..."로 생성한 바이너리 파일 분석파일 다운로드1
13323정성태4/16/20233373개발 환경 구성: 677. Octave에서 Excel read/write를 위한 io 패키지 설치
13322정성태4/15/20234011VS.NET IDE: 182. Visual Studio - 32비트로만 빌드된 ActiveX와 작업해야 한다면?
13321정성태4/14/20233057개발 환경 구성: 676. WSL/Linux Octave - Python 스크립트 연동
13320정성태4/13/20233078개발 환경 구성: 675. Windows Octave 8.1.0 - Python 스크립트 연동
13319정성태4/12/20233443개발 환경 구성: 674. WSL 2 환경에서 GNU Octave 설치
13318정성태4/11/20233291개발 환경 구성: 673. JetBrains IDE에서 "Squash Commits..." 메뉴가 비활성화된 경우
13317정성태4/11/20233429오류 유형: 855. WSL 2 Ubuntu 20.04 - error: cannot communicate with server: Post http://localhost/v2/snaps/...
13316정성태4/10/20232824오류 유형: 854. docker-compose 시 "json.decoder.JSONDecodeError: Expecting value: line 1 column 1 (char 0)" 오류 발생
13315정성태4/10/20233044Windows: 245. Win32 - 시간 만료를 갖는 컨텍스트 메뉴와 윈도우 메시지의 영역별 정의파일 다운로드1
13314정성태4/9/20233077개발 환경 구성: 672. DosBox를 이용한 Turbo C, Windows 3.1 설치
13313정성태4/9/20233118개발 환경 구성: 671. Hyper-V VM에 Turbo C 2.0 설치 [2]
13312정성태4/8/20233150Windows: 244. Win32 - 시간 만료를 갖는 MessageBox 대화창 구현 (개선된 버전)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