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실제 사례를 통해 Debug Diagnostics 도구가 생성한 닷넷 웹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장애 보고서 설명

최근에 고객사 덤프 분석을 하면서 의외로 "Debug Diagnostic" 도구의 결과물에 대해 너무 어렵다는 선입견을 보게 되었습니다.

DebugDiag 1.1을 사용한 덤프 분석
; https://www.sysnet.pe.kr/2/0/1026

Debug Diagnostic Tool v2 Update 3
; https://www.microsoft.com/en-us/download/details.aspx?id=58210

그런데, 실제로 사용해서 찬찬히 뜯어 보시면 충분히 일반적으로 인식할 수 있는 수준입니다. 여러분의 이해를 돕기 위해 이 글의 첨부 파일에 DebugDiag가 분석을 완료한 mht 출력 파일을 하나 올렸으니 그걸 보면서 설명해 보겠습니다. (실제 장애가 발생한 시점에 뜬 고객사 사례인데, 단지 메서드 등을 모두 TestWebApp이라든가 하는 식의 이름으로 바꾼 것입니다.)

dotnet_2_CrashHangAnalysis.mht
; https://www.sysnet.pe.kr/bbs/DownloadAttachment.aspx?fid=1513&boardid=331301885

위의 파일을 열어서 보면 초기에 다음과 같은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windbg_es_hang_1.png

딱 봐도 문제가 있는 듯하죠? ^^ 어쨌든 메시지를 보면 610개의 스레드가 "System.Threading.Monitor.Wait"로 대기하고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나열된 번호는 대기 중인 Thread의 ID 목록입니다.

그리고 내용을 좀 더 내려 보면 "Thread Report"가 나오고 그중에서 같은 thread call stack을 가진 것들만 연속으로 함께 나열된 후 해당 사실을 다음과 같이 알려줍니다.

windbg_es_hang_2.png

311 Threads (46% of all threads) have this same call stack.
Note: Grouping of identical threads can be disabled in the 'Preferences' tab of the Analysis Options

위의 메시지에 따라 이후 311개의 스레드가 같은 스레드 call stack을 갖고 있지만 개별 스레드마다 생성 시간 등은 다르므로 다음과 같이 그런 정보들만 다시 나열하고,

Thread 48 - System ID 18376

    Entry point   coreclr!Thread::intermediateThreadProc 
    Create time   2018-05-23 오후 10:04:41 
    Time spent in user mode   0 Days 00:00:46.531 
    Time spent in kernel mode   0 Days 00:00:00.953 

    This thread is waiting in System.Threading.Monitor.Wait


Thread 49 - System ID 32492

    Entry point   coreclr!Thread::intermediateThreadProc 
    Create time   2018-05-23 오후 10:07:13 
    Time spent in user mode   0 Days 00:00:39.625 
    Time spent in kernel mode   0 Days 00:00:01.015 

    This thread is waiting in System.Threading.Monitor.Wait

...[생략]...

311개 스레드 정보의 마지막에 해당하는 (dotnet_2_CrashHangAnalysis.mht의 경우 664번) 스레드가 나올 때 어떤 call stack을 동일하게 갖고 있는지 비로소 보여주게 됩니다.

windbg_es_hang_3.png

이 정도면 그냥 눈에 들어오죠? 위의 내용을 보면 가장 상단은 "System.Threading.ManualResetEventSlim.Wait"이지만 약간만 내려가도 ElasticSearch 관련 호출이 나오는 것에서 결국 ElasticSearch 호출로 인해, 즉 ElasticSearch 서버가 정상적으로 호출을 처리해주지 못해 311개의 스레드가 대기 중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후의 Thread 분석 결과도 유사합니다. 처음 보고에서 610개의 스레드가 blocking 상태였는데 그중 311개는 위와 같은 상태이고, 다른 300개 정도의 스레드도 중간에 호출되는 업무 메서드가 달라서 callstack이 다른 것일 뿐 결국 상단에는 Elasticsearch.Net.HttpConnection.Request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어떠신가요? 덤프 분석이 (windbg로 하려면 어려운 듯하지만) Debug Diagnostics로 기본적인 분석 결과만 돌려봐도 응용 프로그램의 성능 문제를 파악하는 데 그다지 어려움이 없습니다.

따라서 앞으로는 문제가 발생했을 때, 무작정 iisreset 또는 recycle을 하지 말고 그전에 덤프 파일을 생성해 둘 것을 권장합니다.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1/28/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9-12-12 11시57분
[이광표] 부장님.. 덤프관련 내용 서치하다 글보고 댓글 남깁니다. 항시 도움 주셔서 감사합니다.
[손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283정성태8/3/202012디버깅 기술: 168. windbg - 필터 드라이버 확인하는 확장 명령어(!fltkd)
12282정성태8/2/202027디버깅 기술: 167. windbg 디버깅 사례: AppDomain 간의 static 변수 사용으로 인한 crash (2)
12281정성태8/2/202086개발 환경 구성: 500. (PDB 연결이 없는) DLL의 소스 코드 디버깅을 dotPeek 도구로 해결하는 방법
12280정성태8/2/202027오류 유형: 634. 오라클 (평생) 무료 클라우드 VM 생성 후 SSH 접속 시 키 오류 발생
12279정성태7/29/202041개발 환경 구성: 499. 닷넷에서 접근해보는 InterSystems의 Cache 데이터베이스파일 다운로드1
12278정성태8/2/202058VS.NET IDE: 149. ("Binary was not built with debug information" 상태로) 소스 코드 디버깅이 안되는 경우
12277정성태8/2/202068개발 환경 구성: 498. DEVPATH 환경 변수의 사용 예 - .NET Reflector의 (PDB 연결이 없는) DLL의 소스 코드 디버깅
12276정성태7/23/202066.NET Framework: 930. 개발자를 위한 닷넷 어셈블리 바인딩 - DEVPATH 환경 변수
12275정성태7/28/202089개발 환경 구성: 497. 닷넷에서 접근해보는 InterSystems의 IRIS Data Platform 데이터베이스파일 다운로드1
12274정성태7/21/202068개발 환경 구성: 496. Azure - Blob Storage Account의 Location 이전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273정성태7/20/2020174개발 환경 구성: 495. Azure - Location이 다른 웹/DB 서버의 경우 발생하는 성능 하락
12272정성태7/16/202083.NET Framework: 929. (StrongName의 버전 구분이 필요 없는) .NET Core 어셈블리 바인딩 규칙파일 다운로드1
12271정성태7/16/202068.NET Framework: 928.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2) - 런타임에 바인딩 리디렉션파일 다운로드1
12270정성태7/16/202042오류 유형: 633. SSL_CTX_use_certificate_file - error:140AB18F:SSL routines:SSL_CTX_use_certificate:ee key too small
12269정성태7/16/202055오류 유형: 632. .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 - The process was terminated due to an unhandled exception.
12268정성태7/15/202054오류 유형: 631. .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 오류 - HTTP Error 500.35 - ANCM Multiple In-Process Applications in same Process
12267정성태7/15/2020118.NET Framework: 927. C# - 윈도우 프로그램에서 Credential Manager를 이용한 보안 정보 저장파일 다운로드1
12266정성태7/14/2020119오류 유형: 630. 사용자 계정을 지정해 CreateService API로 서비스를 등록한 경우 "Error 1069: The service did not start due to a logon failure." 오류발생
12265정성태7/10/202079오류 유형: 629. Visual Studio - 웹 애플리케이션 실행 시 "Unable to connect to web server 'IIS Express'." 오류 발생
12264정성태7/9/2020102오류 유형: 628. docker: Error response from daemon: Conflict. The container name "..." is already in use by container "...".
12261정성태7/9/2020338VS.NET IDE: 148. 윈도우 10에서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을 리눅스 환경에서 실행하는 2가지 방법 - docker, WSL 2 [4]
12260정성태7/8/2020123.NET Framework: 926. C# - ETW를 이용한 ThreadPool 스레드 감시파일 다운로드1
12259정성태7/8/202062오류 유형: 627. nvlddmkm.sys의 BAD_POOL_HEADER BSOD 문제
12258정성태7/8/2020168기타: 77. DataDog APM 간략 소개
12257정성태7/7/2020110.NET Framework: 925. C# - ETW를 이용한 Monitor Enter/Exit 감시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