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NET Core - System.PlatformNotSupportedException: The named version of this synchronization primitive is not supported on this platform.

간단한 EventWaitHandle 사용 코드를,

using System;
using System.Threading;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EventWaitHandle ewh = new EventWaitHandle(false, EventResetMode.ManualReset, "test");

        Console.ReadLine();

        ewh.Close();
    }
}

.NET Core 콘솔 프로젝트지만 윈도우에서 실행하는 경우에는 잘 동작합니다. 반면, linux에서 실행하면 다음과 같은 식의 예외가 발생합니다.

$ dotnet ConsoleApp1.dll

Unhandled Exception: System.PlatformNotSupportedException: The named version of this synchronization primitive is not supported on this platform.
   at System.Threading.EventWaitHandle..ctor(Boolean initialState, EventResetMode mode, String name)
   at ConsoleApp1.Program.Main(String[] args) in F:\ConsoleApp1\ConsoleApp1\Program.cs:line 10
Aborted (core dumped)

이해가 됩니다. 리눅스 경우 커널 이벤트 자원에 대해 "이름"을 붙여주는 기능은 없을 수 있습니다. 혹시나 싶어 회사 동료에게 물어보니, Semaphore 자원의 경우 "named"가 있다고 합니다. 오호~~~ 그렇다면 어쩌면 Semaphore의 경우에는 .NET Core도 "named semaphore"를 그대로 지원해 주지 않을까요? 그래서 소스 코드를 다음과 같이 변경했는데,

Semaphore ewh = new Semaphore(1, 2, "test");

역시나 PlatformNotSupportedException 예외가 발생합니다. 음... 그렇다면 Pinvoke를 해서라도 "named semaphore"를 어떻게든 이용해보리라... 결심하고 있는데 회사 동료가 찬물을 끼얹습니다. ^^

POSIX name semaphore does not release after process exits
; https://stackoverflow.com/questions/34756406/posix-name-semaphore-does-not-release-after-process-exits/42416684

이식성이 좋은 POSIX 표준의 세마포어는 프로세스가 비정상 종료하거나 signal에 의해 종료하는 경우, 해제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No. POSIX semaphores are not released if the owning process crashes or is killed by signals. The waiting process will have to wait forever. You can't work around this as long as you stick with semaphores.


.NET Core 측의 이슈에도 이와 유사한 덧글이 있습니다.

Implement named synchronization primitives to be system wide
; https://github.com/dotnet/coreclr/issues/1237

POSIX named semaphores have kernel persistence: if not removed by sem_unlink, a semaphore will exist until the system is shut down.





가까운 이웃 동네인 자바를 보면 프로세스 간의 이러한 lock을 유지하기 위해 주로 "파일 lock"을 쓰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그 이유를 몰랐는데 이제야 왜 그랬는지를 알게 되는군요. ^^;

따라서, 가령 2개 이상의 프로세스가 실행되지 못하도록 하고 싶은 경우 윈도우 운영체제에서는 "named" 커널 자원을 사용해 해결할 수 있지만 리눅스의 경우에는 파일 시스템 상에 그런 목적을 위한 플래그 용도의 파일을 생성해 해결해야 합니다. 대충 다음과 같은 식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

#if ISNETCORE
    if (RuntimeInformation.IsOSPlatform(OSPlatform.Windows) == true)
    {
        ewh = new EventWaitHandle(false, EventResetMode.AutoReset, key, out createdNew);
    }
    else
    {
        string instTempFilePath = Path.Combine(Path.GetTempPath(), "test");

        try
        {
            fwh = new FileStream(instTempFilePath, FileMode.OpenOrCreate, FileAccess.Read, FileShare.None);
            if (fwh != null)
            {
                createdNew = true;
            }
        } 
        catch (Exception e)
        {
        }
    }
#else
    ewh = new EventWaitHandle(false, EventResetMode.AutoReset, "test", out createdNew);
#endif


    if (createdNew == true)
    {
        // 첫 번째 프로세스
    }
    else
    {
        // 두 번째 프로세스
    }

그런데, 위와 같이 해도 문제가 있다고 합니다. "Path.GetTempPath()"가 반환하는 경로가 "/tmp"인데 리눅스에서는 /tmp 폴더를 주기적으로 삭제하는 daemon 프로세스가 떠 있는 경우가 있어 우리가 생성한 "test" 파일이 임의 시점에 삭제될 수가 있는 것입니다. 따라서 /var/tmp를 사용하든가, 아니면 응용 프로그램이 설치된 경로를 기준으로 임시 파일을 생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5/21/2019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118정성태1/17/2020550개발 환경 구성: 466. C# DLL에서 Win32 C/C++처럼 dllexport 함수를 제공하는 방법 - 세 번째 이야기 [1]
12117정성태1/15/2020553디버깅 기술: 159. C# - 디버깅 중인 프로세스를 강제로 다른 디버거에서 연결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116정성태1/15/2020450디버깅 기술: 158. Visual Studio로 디버깅 시 sos.dll 확장 명령어를 (비롯한 windbg의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는 방법
12115정성태1/14/2020459디버깅 기술: 157. C# - PEB.ProcessHeap을 이용해 디버깅 중인지 확인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114정성태1/13/2020644디버깅 기술: 156. C# - PDB 파일로부터 심벌(Symbol) 및 타입(Type) 정보 열거 [1]파일 다운로드3
12113정성태1/12/2020900오류 유형: 590. Visual C++ 빌드 오류 - fatal error LNK1104: cannot open file 'atls.lib' [1]
12112정성태1/12/2020384오류 유형: 589. PowerShell - 원격 Invoke-Command 실행 시 "WinRM cannot complete the operation" 오류 발생
12111정성태3/23/2020919디버깅 기술: 155. C# - KernelMemoryIO 드라이버를 이용해 실행 프로그램을 숨기는 방법(DKOM: Direct Kernel Object Modification) [1]
12110정성태6/23/2020610디버깅 기술: 154. Patch Guard로 인해 블루 스크린(BSOD)가 발생하는 사례파일 다운로드1
12109정성태1/10/2020499오류 유형: 588. Driver 프로젝트 빌드 오류 - Inf2Cat error -2: "Inf2Cat, signability test failed."
12108정성태1/10/2020404오류 유형: 587. Kernel Driver 시작 시 127(The specified procedure could not be found.) 오류 메시지 발생
12107정성태1/10/2020514.NET Framework: 877. C# - 프로세스의 모든 핸들을 열람 - 두 번째 이야기
12106정성태1/8/2020570VC++: 136. C++ - OSR Driver Loader와 같은 Legacy 커널 드라이버 설치 프로그램 제작 [1]
12105정성태1/8/2020451디버깅 기술: 153. C# - PEB를 조작해 로드된 DLL을 숨기는 방법
12104정성태1/9/2020771DDK: 9. 커널 메모리를 읽고 쓰는 NT Legacy driver와 C# 클라이언트 프로그램 [3]
12103정성태4/23/20201387DDK: 8. Visual Studio 2019 + WDK Legacy Driver 제작- Hello World 예제 [1]파일 다운로드2
12102정성태1/6/2020558디버깅 기술: 152. User 권한(Ring 3)의 프로그램에서 _ETHREAD 주소(및 커널 메모리를 읽을 수 있다면 _EPROCESS 주소) 구하는 방법
12101정성태1/8/2020558.NET Framework: 876. C# - PEB(Process Environment Block)를 통해 로드된 모듈 목록 열람
12100정성태1/3/2020398.NET Framework: 875. .NET 3.5 이하에서 IntPtr.Add 사용
12099정성태1/3/2020550디버깅 기술: 151. Windows 10 - Process Explorer로 확인한 Handle 정보를 windbg에서 조회
12098정성태1/2/2020530.NET Framework: 874. C# - 커널 구조체의 Offset 값을 하드 코딩하지 않고 사용하는 방법
12097정성태1/2/2020415디버깅 기술: 150. windbg - Wow64, x86, x64에서의 커널 구조체(예: TEB) 구조체 확인
12096정성태1/2/2020590디버깅 기술: 149. C# - DbgEng.dll을 이용한 간단한 디버거 제작
12095정성태12/27/2019680VC++: 135. C++ - string_view의 동작 방식
12094정성태12/26/2019591.NET Framework: 873. C# - 코드를 통해 PDB 심벌 파일 다운로드 방법
12093정성태12/26/2019745.NET Framework: 872. C# - 로딩된 Native DLL의 export 함수 목록 출력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