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manifest - The value "x64" of attribute "processorArchitecture" in element "assemblyIdentity" is invalid.

manifest 파일에 오류가 있으면, 애당초 실행조차 안 되면서 화면에는 다음과 같은 식의 오류가 발생합니다.

The application has failed to start because its side-by-side configuration is incorrect. Please see the application event log or use the command-line sxstrace.exe tool for more detail.


문제의 원인은 다행히 이벤트 로그를 보면 나오는데요, 이번에는 다음과 같은 식의 오류 항목이 있었습니다.

Activation context generation failed for "c:\temp\ConsoleApp1\bin\Debug\ConsoleApp1.exe".Error in manifest or policy file "c:\temp\ConsoleApp1\bin\Debug\ATLProject1.dll.MANIFEST" on line 4. The value "x64" of attribute "processorArchitecture" in element "assemblyIdentity" is invalid.


그러니까, processorArchitecture의 값이 잘못되었다는 건데요.

<?xml version="1.0" encoding="UTF-8" standalone="yes"?>
<assembly xmlns="urn:schemas-microsoft-com:asm.v1" manifestVersion="1.0">

  <assemblyIdentity version="1.0.0.0" processorArchitecture="x64"  ...>
  </assemblyIdentity>
  
  ...[생략]...

</assembly>

x86 아니면, x64일 거라 생각해 정한 값인데 공식 문서를 보니,

Application Manifests
; https://docs.microsoft.com/en-us/windows/win32/sbscs/application-manifests

Specifies the processor. The valid values are x86 for 32-bit Windows and ia64 for 64-bit Windows. Optional.


마이크로소프트가 "ia64"로 정해 놓았군요. 이제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Itanium의 레거시를 저기서 보게 될 줄이야... ^^; 어쨌든 해결 방법은 (AMD64 환경임에도 불구하고) ia64로 하면 정상적으로 실행은 됩니다. 하지만, 이 값의 성격이 "Optional"이니 .NET 응용 프로그램의 자유로운 x86/x64 환경을 고려하면 그냥 삭제하는 것이 권장됩니다.




그런데, 편집하다 보니 다음과 같은 manifest 오류도 발생했습니다.

Activation context generation failed for "c:\temp\ConsoleApp1\bin\Debug\ConsoleApp1.exe".Error in manifest or policy file "c:\temp\ConsoleApp1\bin\Debug\ATLProject1.dll.MANIFEST" on line 17. The value "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of attribute "iid" in element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is invalid.


무슨 의미냐면, GUID 문자열 형식에서 "{", "}" 문자가 빠졌다는 것입니다.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name="IATLSimpleObject" 
                                iid="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proxyStubClsid32="{00020424-0000-0000-C000-000000000046}" 
                                baseInterface="{00020400-0000-0000-C000-000000000046}" 
                                tlbid="{0B2AAC68-8E4B-4BAA-85D7-4DF62A224D9F}">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따라서 다음과 같이 수정해 주면 해결됩니다.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name="IATLSimpleObject" 
                                iid="{CB82A462-8F49-4434-987B-CB8FBC8A9115}" 
                                proxyStubClsid32="{00020424-0000-0000-C000-000000000046}" 
                                baseInterface="{00020400-0000-0000-C000-000000000046}" 
                                tlbid="{0B2AAC68-8E4B-4BAA-85D7-4DF62A224D9F}">
</comInterfaceExternalProxyStub>




그나저나... 이렇게 자잘하게 오류가 나는 것이 꽤나 귀찮은 면이 있군요. ^^; 그래서 그냥 COM DLL로부터 manifest 파일을 실수 없이 생성할 도구를 만들었고, 그게 지난 글에 소개한 COMRegFreeManifest 프로그램입니다.

Reg-free COM 개체 사용을 위한 manifest 파일 생성 도구 - COMRegFreeManifest
; https://www.sysnet.pe.kr/2/0/12160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2/26/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278정성태8/2/2020261VS.NET IDE: 149. ("Binary was not built with debug information" 상태로) 소스 코드 디버깅이 안되는 경우
12277정성태8/2/2020444개발 환경 구성: 498. DEVPATH 환경 변수의 사용 예 - .NET Reflector의 (PDB 연결이 없는) DLL의 소스 코드 디버깅
12276정성태7/23/2020434.NET Framework: 930. 개발자를 위한 닷넷 어셈블리 바인딩 - DEVPATH 환경 변수
12275정성태7/28/2020370개발 환경 구성: 497. 닷넷에서 접근해보는 InterSystems의 IRIS Data Platform 데이터베이스파일 다운로드1
12274정성태7/21/2020395개발 환경 구성: 496. Azure - Blob Storage Account의 Location 이전 방법파일 다운로드1
12273정성태7/20/2020496개발 환경 구성: 495. Azure - Location이 다른 웹/DB 서버의 경우 발생하는 성능 하락
12272정성태7/16/2020310.NET Framework: 929. (StrongName의 버전 구분이 필요 없는) .NET Core 어셈블리 바인딩 규칙파일 다운로드1
12271정성태7/16/2020335.NET Framework: 928.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2) - 런타임에 바인딩 리디렉션파일 다운로드1
12270정성태7/16/2020479오류 유형: 633. SSL_CTX_use_certificate_file - error:140AB18F:SSL routines:SSL_CTX_use_certificate:ee key too small
12269정성태7/16/2020279오류 유형: 632. .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 - The process was terminated due to an unhandled exception.
12268정성태7/15/2020340오류 유형: 631. .NET Core 웹 응용 프로그램 오류 - HTTP Error 500.35 - ANCM Multiple In-Process Applications in same Process
12267정성태7/15/2020512.NET Framework: 927. C# - 윈도우 프로그램에서 Credential Manager를 이용한 보안 정보 저장파일 다운로드1
12266정성태7/14/2020413오류 유형: 630. 사용자 계정을 지정해 CreateService API로 서비스를 등록한 경우 "Error 1069: The service did not start due to a logon failure." 오류발생
12265정성태7/10/2020258오류 유형: 629. Visual Studio - 웹 애플리케이션 실행 시 "Unable to connect to web server 'IIS Express'." 오류 발생
12264정성태7/9/2020368오류 유형: 628. docker: Error response from daemon: Conflict. The container name "..." is already in use by container "...".
12261정성태9/26/2020760VS.NET IDE: 148. 윈도우 10에서 .NET Core 응용 프로그램을 리눅스 환경에서 실행하는 2가지 방법 - docker, WSL 2 [5]
12260정성태7/8/2020332.NET Framework: 926. C# - ETW를 이용한 ThreadPool 스레드 감시파일 다운로드1
12259정성태7/8/2020272오류 유형: 627. nvlddmkm.sys의 BAD_POOL_HEADER BSOD 문제
12258정성태8/4/2020513기타: 77. DataDog APM 간략 소개
12257정성태7/7/2020307.NET Framework: 925. C# - ETW를 이용한 Monitor Enter/Exit 감시파일 다운로드1
12256정성태7/7/2020416.NET Framework: 924. C# - Reflection으로 변경할 수 없는 readonly 정적 필드 [4]
12255정성태7/6/2020350.NET Framework: 923. C# - ETW(Event Tracing for Windows)를 이용한 Finalizer 실행 감시파일 다운로드1
12254정성태7/2/2020268오류 유형: 626. git - REMOTE HOST IDENTIFICATION HAS CHANGED!
12253정성태7/2/2020456.NET Framework: 922. C# - .NET ThreadPool의 Local/Global Queue파일 다운로드1
12252정성태7/2/2020726.NET Framework: 921. C# - I/O 스레드를 사용한 비동기 소켓 서버/클라이언트파일 다운로드2
12251정성태7/1/2020532.NET Framework: 920. C# - 파일의 비동기 처리 유무에 따른 스레드 상황파일 다운로드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