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실행 시에 메서드 가로채기 - CLR Injection: Runtime Method Replacer 개선 - 세 번째 이야기(Trampoline 후킹)

지난 글에서,

실행 시에 메서드 가로채기 - CLR Injection: Runtime Method Replacer 개선 - 두 번째 이야기
; https://www.sysnet.pe.kr/2/0/12144

Fixup Precode가 일단 call에서 jmp로 바뀐 이후에는 메서드 가로채기를 할 수 없었던 것을 다뤘습니다. 당연히 이 제약 사항은 Trampoline 방식을 이용한 후킹이라면 극복할 수 있습니다.




IL 코드를 trampoline으로 후킹하려면 우선 어떤 지점에서 JMP 패치를 할 것인지를 결정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JIT 컴파일 전/후를 살펴보면,

Windbg 환경에서 확인해 본 .NET 메서드 JIT 컴파일 전과 후 - 두 번째 이야기
; https://www.sysnet.pe.kr/2/0/12133

[그림 출처: https://www.cnblogs.com/zkweb/p/7746222.html]
jit_before_after.jpg

"Before JIT"와 "After JIT"에서도 변하지 않는 "Fixup Precode"와 "Native Code"의 위치를 후보로 선정할 수 있습니다. 그럼 둘 중에서도 어느 곳이 좋을까요? 우선 "Fixup Preocde"는 JIT 이전과 첫 호출까지는 call 호출로 동작을 하다가 두 번째 호출 이후부터는 "jmp"로 바뀝니다. 즉, 안전하게 trampoline 패치를 하려면 두 번째 호출이 될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는 성가신 제약이 있습니다. 따라서 적절한 trampoline 패치 위치는 "Native Code" 영역이 더 낫습니다.




"Native Code" 주소를 구하는 가장 안전한 방법은 GetFunctionPointer입니다.

RuntimeMethodHandle.GetFunctionPointer Method
; https://docs.microsoft.com/en-us/dotnet/api/system.runtimemethodhandle.getfunctionpointer?view=netframework-4.8

그리고 이에 대한 것도 이미 다음의 글에서 다룬 적이 있습니다.

상황별 GetFunctionPointer 반환값 정리 - x64
; https://www.sysnet.pe.kr/2/0/12143

따라서, 일반적인 닷넷 메서드에 대해 JIT 이후 GetFunctionPointer를 호출하는 경우 다음과 같이 2가지 경우로 나뉘는 결과를 얻게 됩니다.

  1. Visual Studio + F5 디버깅: Fixup Precode 위치 반환
  2. 그 외의 경우: Native Code 위치 반환

여기서 Fixup Precode는 jmp 코드로 구현되는데, (다음 기회에 설명하겠지만) 아쉽게도 아직 우리가 만든 TrampolinePatch 타입은 jmp 코드를 가진 경우 "가로채기"는 지원하지만 그것의 원본 메서드에 대한 호출을 지원하지 못합니다. 따라서 현재 단계에서는 2번의 경우로 집중할 텐데 이를 위해 마찬가지로 SharpDisasm를 이용해 GetFunctionPointer로 반환한 곳의 코드가 jmp인 경우 그 대상의 주소를 한 번 더 구하도록 다음과 같은 식의 메서드를 마련했습니다.

// https://github.com/stjeong/DotNetSamples/blob/master/WinConsole/PEFormat/DetourFunc/ClrType/MethodDesc.cs
public IntPtr GetNativeFunctionPointer()
{
    if (HasStableEntryPoint() == false)
    {
        return IntPtr.Zero;
    }

    IntPtr ptrEntry = GetFunctionPointer();
    if (ptrEntry == IntPtr.Zero)
    {
        return IntPtr.Zero;
    }

    SharpDisasm.ArchitectureMode mode = (IntPtr.Size == 8) ? SharpDisasm.ArchitectureMode.x86_64 : SharpDisasm.ArchitectureMode.x86_32;
    SharpDisasm.Disassembler.Translator.IncludeAddress = false;
    SharpDisasm.Disassembler.Translator.IncludeBinary = false;

    {
        byte[] buf = ptrEntry.ReadBytes(NativeMethods.MaxLengthOpCode);
        var disasm = new SharpDisasm.Disassembler(buf, mode, (ulong)ptrEntry.ToInt64());

        Instruction inst = disasm.Disassemble().First();
        if (inst.Mnemonic == SharpDisasm.Udis86.ud_mnemonic_code.UD_Ijmp)
        {
            // Visual Studio + F5 Debug = Always point to "Fixup Precode"
            long address = (long)inst.PC + inst.Operands[0].Value;
            return new IntPtr(address);
        }
        else
        {
            return ptrEntry;
        }
    }
}

그럼 이걸로 준비가 끝났군요. ^^ 이제 위의 모든 것들이 반영된 DetourFunc 라이브러리를 참조 추가하고,

Install-Package DetourFunc -Version 1.0.9

// 소스 코드: github - https://github.com/stjeong/DotNetSamples/tree/master/WinConsole/PEFormat/DetourFunc

다음과 같이 지난 예제를 바꿀 수 있습니다.

using DetourFunc;
using DetourFunc.Clr;
using System;

namespace ConsoleApp1
{
    public delegate void TestMethodDelegate();

    class Program
    {
        static TestMethodDelegate s_originalMethod;

        static void Main(string[] _)
        {
            for (int i = 0; i < 10; i ++)
            {
                TestMethod();
            }

            IntPtr ptrBodyTestMethod;

            {
                TestMethodDelegate action = TestMethod;
                MethodDesc mdTestMethod = MethodDesc.ReadFromMethodInfo(action.Method);
                ptrBodyTestMethod = mdTestMethod.GetNativeFunctionPointer();
            }

            IntPtr ptrBodyReplaceMethod;

            {
                TestMethodDelegate action2 = Replaced_TestMethod;
                MethodDesc mdReplaceMethod = MethodDesc.ReadFromMethodInfo(action2.Method);
                ptrBodyReplaceMethod = mdReplaceMethod.GetNativeFunctionPointer();
            }

            Console.WriteLine($"Address to be patched: {ptrBodyTestMethod.ToInt64():x}");
            Console.WriteLine($"With this address: {ptrBodyReplaceMethod.ToInt64():x}");
            Console.WriteLine();

            using (var item = new TrampolinePatch<TestMethodDelegate>())
            {
                if (item.JumpPatch(ptrBodyTestMethod, ptrBodyReplaceMethod) == true)
                {
                    s_originalMethod = item.GetOriginalFunc();
                }

                Console.WriteLine("[After trampoline]");
                TestMethod();
            }

            Console.WriteLine();
            Console.WriteLine("[Revert to original method]");
            TestMethod();

            Console.WriteLine("Press any key to exit...");
            Console.ReadLine();
        }

        public static void TestMethod()
        {
            Console.WriteLine("TestMethod called!");
        }

        public static void Replaced_TestMethod()
        {
            Console.WriteLine("Replaced_TestMethod called!");
            s_originalMethod?.Invoke();
        }
    }
}

/* 출력 결과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Address to be patched: 13b0b80
With this address: 60760e0

[After trampoline]
Replaced_TestMethod called!
TestMethod called!

[Revert to original method]
TestMethod called!
Press any key to exit...
*/

보는 바와 같이 "실행 시에 메서드 가로채기 - CLR Injection: Runtime Method Replacer 개선 - 두 번째 이야기" 글에서 설명한 제약 사항을 trampoline으로는 해결할 수 있었다는 것 외에도, "원본 메서드"까지도 호출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C# - Win32 API를 Trampoline 기법을 이용해 C# 메서드로 가로채는 방법 - 두 번째 이야기 (원본 함수 호출)" 글과 비교해서는, Win32 메서드의 경우 닷넷 메서드로 우회할 때는 x86인 경우 호출 규약(Calling Convention)의 문제로 인해 원본 메서드를 호출할 수 없었지만, "닷넷 메서드"를 "닷넷 메서드"로 우회하는 경우에는 x86/x64 모두 호출 규약이 일치하므로 플랫폼에 따른 제약도 없습니다.

(첨부 파일은 이 글의 예제 코드를 포함합니다.)




이쯤에서 MOV/JMP의 조합으로 처리하던 JumpPatch 메서드를 "JMP rel32"로 개선할 가치가 있게 됩니다. JIT 컴파일러의 특성상 런타임에 생성된 "Native Code"들이 +/- 2GB 주소 범위 내에 있을 확률이 높기 때문에 그런 경우라면 12바이트의 MOV/JMP 대신 5바이트의 JMP로 처리할 수 있는 경우가 많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코드 변환은 TrampolinePatch 클래스의 GetJumpToCode 메서드만 다음과 같은 정도로 개선하는 수준에서 끝납니다.

// https://github.com/stjeong/DotNetSamples/blob/master/WinConsole/PEFormat/DetourFunc/Trampoline/TrampolinePatch.cs
byte[] GetJumpToCode(IntPtr fromAddress, int prologueLengthOnFromAddress, IntPtr toAddress)
{
    long offset = toAddress.ToInt64() - fromAddress.ToInt64();

    if (IntPtr.Size == 8)
    {
        if (Math.Abs(offset) > (Int32.MaxValue - NativeMethods.MaxLengthOpCode * 10))
        {
            byte[] longJumpToBytes = _longJumpTemplate.ToArray();
            byte[] buf8 = BitConverter.GetBytes(toAddress.ToInt64());
            Array.Copy(buf8, 0, longJumpToBytes, 2, IntPtr.Size);
            return longJumpToBytes;
        }
    }

    byte[] shortJumpToBytes = _shortJumpTemplate.ToArray();
    byte[] buf4 = BitConverter.GetBytes(offset - (prologueLengthOnFromAddress + shortJumpToBytes.Length));
    Array.Copy(buf4, 0, shortJumpToBytes, 1, 4);
    return shortJumpToBytes;
}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2/24/2020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686정성태6/21/202125Java: 22. Azure - 자바(Java)로 만드는 Web App Service
12685정성태6/21/202129Java: 21. Azure Web App Service에 배포된 Java 프로세스의 메모리 및 힙(Heap) 덤프 뜨는 방법
12684정성태6/19/202131오류 유형: 728. Visual Studio 2022부터 DTE.get_Properties 속성 접근 시 System.MissingMethodException 예외 발생
12683정성태6/18/202160VS.NET IDE: 166. Visual Studio 2022 - Windows Forms 프로젝트의 x86 DLL 컨트롤이 Designer에서 오류가 발생하는 문제파일 다운로드1
12682정성태6/18/202168VS.NET IDE: 165. Visual Studio 2022를 위한 Extension 마이그레이션
12681정성태6/18/202151오류 유형: 727. .NET 2.0 ~ 3.5 + x64 환경에서 System.EnterpriseServices 참조 시 CS8012 경고
12680정성태6/18/202140오류 유형: 726. python2.7.exe 실행 시 0xc000007b 오류
12679정성태6/18/202187COM 개체 관련: 23. CoInitializeSecurity의 전역 설정을 재정의하는 CoSetProxyBlanket 함수 사용법파일 다운로드1
12678정성태6/17/202171.NET Framework: 1072. C# - CoCreateInstance 관련 Inteop 오류 정리파일 다운로드1
12677정성태6/17/202171VC++: 144. 역공학을 통한 lxssmanager.dll의 ILxssSession 사용법 분석파일 다운로드1
12676정성태6/16/202184VC++: 143. ionescu007/lxss github repo에 공개된 lxssmanager.dll의 CLSID_LxssUserSession/IID_ILxssSession 사용법파일 다운로드1
12675정성태6/16/202144Java: 20. maven package 명령어 결과물로 (war가 아닌) jar 생성 방법
12674정성태6/15/202189VC++: 142. DEFINE_GUID 사용법
12673정성태6/15/202148Java: 19. IntelliJ - 자바(Java)로 만드는 Web App을 Tomcat에서 실행하는 방법
12672정성태6/15/202138오류 유형: 725. IntelliJ에서 Java webapp 실행 시 "Address localhost:1099 is already in use" 오류
12671정성태6/15/202147오류 유형: 724. Tomcat 실행 시 Failed to initialize connector [Connector[HTTP/1.1-8080]] 오류
12670정성태6/13/202169.NET Framework: 1071. DLL Surrogate를 이용한 Out-of-process COM 개체에서의 CoInitializeSecurity 문제파일 다운로드1
12669정성태6/11/2021145.NET Framework: 1070. 사용자 정의 GetHashCode 메서드 구현은 C# 9.0의 record 또는 리팩터링에 맡기세요.
12668정성태6/11/2021159.NET Framework: 1069. C# - DLL Surrogate를 이용한 Out-of-process COM 개체 제작파일 다운로드2
12667정성태6/10/202197.NET Framework: 1068. COM+ 서버 응용 프로그램을 이용해 CoInitializeSecurity 제약 해결파일 다운로드1
12666정성태6/10/202174.NET Framework: 1067. 별도 DLL에 포함된 타입을 STAThread Main 메서드에서 사용하는 경우 CoInitializeSecurity 자동 호출파일 다운로드1
12665정성태6/9/2021142.NET Framework: 1066. Wslhub.Sdk 사용으로 알아보는 CoInitializeSecurity 사용 제약파일 다운로드1
12664정성태6/9/202198오류 유형: 723. COM+ PIA 참조 시 "This operation failed because the QueryInterface call on the COM component" 오류
12663정성태6/9/2021122.NET Framework: 1065. Windows Forms - 속성 창의 디자인 설정 지원: 문자열 목록 내에서 항목을 선택하는 TypeConverter 제작파일 다운로드1
12662정성태6/8/2021136.NET Framework: 1064. C# COM 개체를 PIA(Primary Interop Assembly)로써 "Embed Interop Types" 참조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