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연관된 글이 3개 있습니다.)

C# - .NET Core/5+부터 달라진 RCW(Runtime Callable Wrapper) 대응 방식

일반적으로, C/C++로 만들어진 COM 개체의 경우 C# 코드에서 CoCreateInstance P/Invoke를 통해 COM 개체를 생성해 보면,

Guid CLSID_MyNetCode = new Guid("41AC8568-9230-4E63-B7C5-CAAD997EE207");
Guid CLSID_ATLSimpleObject = new Guid("f69406d6-912b-4092-a847-2707abfc4dac");

Guid IID_IUnknown = new Guid("00000000-0000-0000-C000-000000000046");
Guid IID_IMyNetCode = new Guid("23172f2f-a3d3-4180-97ae-7805f74a5a46");
Guid IID_IATLSimpleObject = new Guid("047b2642-74d5-4fb9-8e89-023dfe4aed75");

[DllImport("Ole32.dll", SetLastError = true)]
internal static extern int CoCreateInstance(Guid rclsid, IntPtr pUnkOuter, CLSCTX dwClsCtx, Guid riid, nint** ppv);

nint* pValue;

int hr = CoCreateInstance(CLSID_ATLSimpleObject, IntPtr.Zero,
            CLSCTX.INPROC_SERVER, IID_IATLSimpleObject, (nint**)&pValue);

object simpleObj = Marshal.GetObjectForIUnknown((IntPtr)pValue);
Console.WriteLine($"simpleObj == {simpleObj}"); // 출력 결과: simpleObj == System.__ComObject

IATLSimpleObject? instance = simpleObj as IATLSimpleObject; // 인터페이스 타입으로 형변환 가능
instance?.ShowInfo();

보는 바와 같이 RCW 역할을 하는 Proxy 개체(System.__ComObject)를 반환합니다. 그리고 그 Proxy 개체에 Interface 타입으로 형변환을 해 사용할 수 있는데요, 반면 동일한 코드 체계로 해당 COM Server 개체를 C# 코드로 작성한 것으로 바꿔서 테스트하면,

nint* pValue;

int hr = CoCreateInstance(CLSID_MyNetCode, IntPtr.Zero,
    CLSCTX.INPROC_SERVER, IID_IMyNetCode, (nint**)&pValue);

object simpleObj = Marshal.GetObjectForIUnknown((IntPtr)pValue);
Console.WriteLine($"simpleObj == {simpleObj}");

IMyNetCode? pInstance = simpleObj as IMyNetCode;

if (pInstance != null)
{
    pInstance.ShowInfo();
}
else
{
    Console.WriteLine("pInstance == null");
}

이런 결과가 나옵니다.

simpleObj == ClassLibrary1.MyNetCode
pInstance == null

즉, System.__ComObject 타입이 아닌, C# COM Server 측에서 생성된 닷넷 관리 개체를 그대로 반환해 준 것입니다. 달리 말하면, GetObjectForIUnknown 메서드의 동작이 바뀌었다는 것인데요, 예상과는 달리 RCW 계층 없이 투명하게 인스턴스를 반환하도록 바뀐 것입니다. 따라서, 이 개체를 Reflection이 아닌 일반적인 방법으로는 사용할 수가 없습니다. 일례로, 정적 바인딩으로써 MyNetCode 타입에 대해 메서드 호출 등을 하려고 하면 그 타입으로 형변환해야 하는데, 그러려면 MyNetCode 타입에 대한 정의도 포함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더욱 문제는, simpleObj로부터 인터페이스에 대한 형변환이 안 된다는 점입니다. 이게 안 되는 이유를 모르겠는데요, ^^; 재미있게도 인터페이스에 대한 조회를 Reflection으로 하면,

foreach (var item in simpleObj.GetType().GetInterfaces())
{
    Console.WriteLine($"item == {item.Name}");
}

/* 출력 결과:
item == IMyNetCode
*/

IMyNetCode? pInstance = simpleObj as IMyNetCode; // null 반환

저렇게 잘 나옵니다. 그런데도 형변환에 실패하므로 저대로는 사용할 수가 없고, 우회 방법으로 Reflection을 통해 멤버를 접근하거나, 아니면 간단하게는 dynamic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

dynamic dInstance = Marshal.GetObjectForIUnknown((IntPtr)pValue);
dInstance.ShowInfo(); // 정상적으로 C# COM 개체가 제공하는 메서드 호출

재미있는 것은, 같은 상황에서 Activator.CreateInstance를 사용하면 System.__ComObject를 받아온다는 점입니다.

Type? type = Type.GetTypeFromCLSID(CLSID_MyNetCode);
object? comObject = Activator.CreateInstance(type!); // comObject == System.__ComObject

IMyNetCode? pInstance = comObject as IMyNetCode; // 정상적으로 형변환
pInstance?.ShowInfo()

또 하나 재미있는 것은, 이전의 .NET Framework로 C# 클라이언트를 만들어 보면, GetObjectForIUnknown에서 System.__ComObject를 반환합니다. 아마도 이것은 그럴 수밖에 없는 것이, .NET Framework과 .NET Core/5+의 런타임 자체가 다르므로 직접 호출하는 것은 불가능했을 것입니다. 그렇긴 한데, .NET Framework 시절에는 C# COM을 .NET Framework으로 만들어도 GetObjectForIUnknown는 Proxy를 반환했었으므로 분명히 동작에 차이가 발생한 것은 맞습니다.

(첨부 파일은 이 글의 예제 코드를 포함합니다.)




지난 글에서,

C# - Unhandled exception. System.Runtime.InteropServices.COMException (0x800080A5)
; https://www.sysnet.pe.kr/2/0/13467

C#으로 만든 COM 서버와 클라이언트의 .NET 버전이 다른 경우 Activator.CreateInstance로 생성하면 0x800080A5 오류가 발생한다고 했는데요, 그렇다면 CoCreateInstance로 바꾸면 뭔가 다르지 않을까요? ^^

예를 들어, C# COM 프로젝트를 .NET 5로 낮추고, C# 콘솔을 .NET 8로 테스트하면,

nint* pValue;

int hr = CoCreateInstance(CLSID_MyNetCode, IntPtr.Zero,
    CLSCTX.INPROC_SERVER, IID_IMyNetCode, (nint**)&pValue);

Console.WriteLine($"hr == {hr}, {hr:x}"); // hr == -2147450715, 800080a5

이번에도 ^^; 동일한 오류가 발생합니다.




유추해 보면, .NET Core/5+ 런타임은 한 프로세스에 2개 이상 올라올 수 없기 때문에 이런 식의 문제가 발생하는 것이 아닌가 예상해 봅니다. 반면 .NET Framework 시절에는 그것이 가능했으므로 별다른 문제가 없었을 것이고, 그렇게 보면 .NET Core/5+ COM 개체에 클라이언트는 .NET Framework이어도 잘 동작하는 것은 마찬가지의 관점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아마도 GetObjectForIUnknown은 어차피 대상 개체가 COM이어도 C#으로 만들어진 것이라면, 언제나 1개의 런타임만 올라온다는 것을 가정할 수 있으므로 Proxy 없이 인스턴스를 직접 반환하도록 나름의 관점에서 개선한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단지, 그 개선이 무색하게도 엉뚱하게 인터페이스로의 형변환이 안 된다는 문제가 있는 것이 좀 아쉽겠습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2/2/2023]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3648정성태6/17/2024238오류 유형: 909. C# - DynamicMethod 사용 시 System.TypeAccessException
13647정성태6/16/2024311개발 환경 구성: 712. Windows - WSL 2의 네트워크 통신 방법 - 세 번째 이야기 (같은 IP를 공유하는 WSL 2 인스턴스)
13646정성태6/14/2024383오류 유형: 908. Process Explorer - "Error configuring dump resources: The system cannot find the file specified."
13645정성태6/13/2024605개발 환경 구성: 711. Visual Studio로 개발 시 기본 등록하는 dev tag 이미지로 Docker Desktop k8s에서 실행하는 방법
13644정성태6/12/2024640닷넷: 2265. C# - System.Text.Json의 기본적인 (한글 등에서의) escape 처리
13643정성태6/12/2024658오류 유형: 907. MySqlConnector 사용 시 System.IO.FileLoadException 오류
13642정성태6/11/2024778스크립트: 65. 파이썬 - asgi 버전(2, 3)에 따라 달라지는 uvicorn 호스팅
13641정성태6/11/2024968Linux: 71. Ubuntu 20.04를 22.04로 업데이트
13640정성태6/10/20241010Phone: 21. C# MAUI - Android 환경에서의 파일 다운로드(DownloadManager)
13639정성태6/8/2024941오류 유형: 906. C# MAUI - Android Emulator에서 "Waiting For Debugger"로 무한 대기
13638정성태6/8/20241027오류 유형: 905. C# MAUI - 추가한 layout XML 파일이 Resource.Layout 멤버로 나오지 않는 문제
13637정성태6/6/20241099Phone: 20. C# MAUI - 유튜브 동영상을 MediaElement로 재생하는 방법
13636정성태5/30/20241118닷넷: 2264. C# - 형식 인자로 인터페이스를 갖는 제네릭 타입으로의 형변환파일 다운로드1
13635정성태5/29/2024950Phone: 19. C# MAUI - 안드로이드 "Share" 대상으로 등록하는 방법
13634정성태5/24/20241195Phone: 18. C# MAUI - 안드로이드 플랫폼에서의 Activity 제어
13633정성태5/22/20241138스크립트: 64. 파이썬 - ASGI를 만족하는 최소한의 구현 코드
13632정성태5/20/20241245Phone: 17. C# MAUI - Android 내에 Web 서비스 호스팅
13631정성태5/19/20241264Phone: 16. C# MAUI - /Download 등의 공용 디렉터리에 접근하는 방법
13630정성태5/19/20241811닷넷: 2263. C# - Thread가 Task보다 더 빠르다는 어떤 예제(?)
13629정성태5/18/20241622개발 환경 구성: 710. Android - adb.exe를 이용한 파일 전송
13628정성태5/17/20241620개발 환경 구성: 709. Windows - WHPX(Windows Hypervisor Platform)를 이용한 Android Emulator 가속
13627정성태5/17/20241587오류 유형: 904. 파이썬 - UnicodeEncodeError: 'ascii' codec can't encode character '...' in position ...: ordinal not in range(128)
13626정성태5/15/20241705Phone: 15. C# MAUI - MediaElement Source 경로 지정 방법파일 다운로드1
13625정성태5/14/20241979닷넷: 2262. C# - Exception Filter 조건(when)을 갖는 catch 절의 IL 구조
13624정성태5/12/20241991Phone: 14. C# - MAUI에서 MediaElement 사용파일 다운로드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