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C# 언어 ... 좋은데... 정말 좋은데... 뭐라 표현할 말이 없네... ^^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12464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C# 언어 ... 좋은데... 정말 좋은데... 뭐라 표현할 말이 없네... ^^


이런 소식이 있었군요.

TIOBE Programming Community Index for January 2012: http://j.mp/4HU9To C++, C# 순위가 바뀌었다는게 놀랍네요..
; https://twitter.com/#!/ioklo/status/164537636906741760

csharp_best_1.png

개인적으로, 자바 기반의 회사에 있으면서 약간 맛배기 삼아서 자바라는 언어를 공부하긴 했습니다. 그 공부를 하면서 느낀 것이 하나 있다면... 자바가 왠지 (C#에 비하면) 낡은 구세대적 언어라는 인상을 받았다는 점입니다. 사실, 이런 수준의 언어를 배우느니 차라리 그 시간에 Python이나 F#을 공부하는 것이 더 도움이 되겠다는 판단까지 내려졌으니까요.

아래는 wiki 에서 퍼온 C# 언어의 발전사입니다.

C Sharp (programming language)
; http://en.wikipedia.org/wiki/C_Sharp_(programming_language)


C# 의 진화가 어디까지 될지는 모르겠지만, 아마 지금조차도 현재 나온 "Imperative 언어"들 중에서는 가장 표현력이 풍부한 언어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나 저나... 어차피 '개발 언어' 분야도 "Zero Sum" 게임에 불과합니다. 일시적으로 신규 개발자들이 대거 유입되지 않는 한 언어의 순위가 바뀌었다는 것은 곧, 기존 개발자들의 사용언어가 바뀐 것으로 해석해 볼 수 있습니다.

일단, 1% 이상의 점유율을 가진 언어들 중에서 사용율이 하락한 것들을 뽑아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 Ruby (-0.34%)
  • Python (-3.05%)
  • PHP (-2.13%)
  • C++ (-0.72%)
  • Java (-0.29%)
  • Visual Basic (-1.34%)
  • Perl (-0.08%)

Ruby, Python, PHP, Perl 사용자들이 C# 으로 오는 경우는 거의 없을 거라 보고, 그렇다면 나머지는 Java (0.29%), C++ (0.72%), Visual Basic (-1.34%) 인데, 이를 합해 보면 2.35% 가 나옵니다. 대충 C# 의 2.55% 상승율이랑 비슷하군요. (물론... 순전히 저 만의 생각일 뿐이고... 저렇게 간단하게 해석될 일이 아니지요. ^^)




참고로, 저 역시 한때 Java 에 올-인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 당시가 Visual J++ 시절이었는데 아쉽게도 Sun 에서 라이선스로 마이크로소프트를 걸고 넘어가는 바람에 그 때 나온 Visual J++ 을 마지막으로 더 이상의 업데이트를 하지 않겠다고 공식 발표된 이후 저는 더 이상 Java 를 접할 일이 없었습니다. 당시에는 C/C++ 과 비교해서 '메모리 GC' 자체가 들어가 있던 Java 라는 언어는 가히 신세계라 할만 했습니다.

가끔씩, 지금 와서 그 시절을 다른 분들과 회상해 보면... 이런 말들이 나오곤 합니다. 만약 Sun 이 Visual J++ 에 대해서 라이선스를 주장하지 않았다면, Microsoft 는 .NET Framework 를 안 만들었을 수도 있고 (당연히 C# 언어도 없었겠지요.)... 그랬다면 윈도우에서조차 Java 언어가 대세였을 것이라는... 가상의 시나리오 말입니다.

그런데, 어찌어찌하여 세월은 흐르고 이젠 그 Java 도 연로한 모습을 보이고 있군요... (물론, 연로한 모습에 비해 모든 분야에서 엄청난 노익장을 과시하고 있지만! ^^)

워낙 얽히고 설킨 이해관계가 복잡한 언어라서 Sun 스스로가 개발했음에도 불구하고 언어적인 발전을 C# 처럼 빠르게 진화하지 못한 것은 일견 이해는 됩니다. 어쩌면, 구글에서도 조차 이 상황이 지겨워서 자신들 마음대로 확장할 수 있는 "Go" 나 "Dart" 를 내놨는지도 모르겠고.

개인적으로, 최근에 제가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는 행로는 "Java"가 아닌 "JavaScript"입니다. HTML5 분위기와 Node.js 등의 뜻하지 않은 활용 방안을 내놓으면서 비약적으로 뻗어나가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JavaScript"의 한가지 최대 단점이라면, '모듈' 관리의 부재 및 C/C++에 버금가는 디버깅의 어려움이라고 봅니다. 아마도 그 부분만 역시 "뜻하지 않게" 해결이 된다면... C# 의 가장 큰 적은 다름 아닌 "JavaScript"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JavaScript가 디버깅이 어려운 것은 사실 C/C++ 의 상황과는 다른 관점에서 해석되어야겠지요. ^^ 아마, JavaScript로 개발해 본 분들은 공감할만한 사항이라고 여겨집니다.)

결론적으로 보면... 그래도 나름대로 해외에서는 C# 의 인기가 꽤나 있는 것 같습니다. ^^;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5/16/2012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2-02-05 09시58분
C#은 정말 표현력이 좋은 언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많은 문법적 확장에 전체적으로 익히기에 쉬운 언어는 아닌것같습니다.

Beren Ko
2012-02-06 10시26분
안 그래도, 말씀하신 그 내용이 '마이크로소프트 MVP' 들간의 대화에서도 나왔던 적이 있었습니다. 결론은 없었지만... 개인적으로는, 입문자에게는 입문자에게 맞는 정도의 표현력을 제공하고, 전문가에게는 그에 맞는 표현력을 제공한다는 면에서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어찌되었든... 아무래도, 음/양이 있겠지요. ^^
정성태
2012-10-09 05시53분
[지나가는이...] 10년전 모바일(스마트폰 아님)흑백시절에 java라..흠...그래도 참..융통성이 좋은 언어였는데..ㅎㅎㅎ;;;
.....C#이 참..저도 좋긴좋은데... GUI 속도만..좀 MFC정도로만 나와줬어도...;; WPF로 가야되는건가?;;
[손님]
2012-10-09 01시50분
그러게요. ^^ 그 시절이라면, C/C++로 고생하던 이들에게 Java는 혁신적인 언어였을 것 같습니다. 향후 10년 후에는... 어쩌면 또 다른 언어를 익히면서 C#을 그렇게 바라볼지도 모를 일일 것 같습니다. ^^
정성태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521정성태12/6/2019361[종료] "시작하세요. C# 8.0 프로그래밍" 책을 1만원에 판매합니다. (4권 한정) [1]
520정성태8/26/2019314Snagit 2019(Build 3847) 사용 시 Effect 변경 후 창을 닫는 시점에 응용 프로그램이 종료하는 현상
519정성태7/15/2019733youtube-dl.exe를 윈도우 샌드 박스에서 실행
518정성태7/2/20191089크로미움 기반의 Microsoft Edge 웹 브라우저... 쓸만하네요. ^^ [2]
517정성태5/16/20191232윈도 운영체제는 태생적으로 갖고 있는 문제들로 인해 아직도 매우 취약한 운영체제로 분류됩니다?!! [2]
516정성태5/16/2019874배터리 사용 중인 태블릿에는 크롬보다는 Edge 브라우저가 더 낫습니다.
515정성태11/19/20182692LED 전등 교체와 잔광 현상 제거 콘덴서 - 두 번째 이야기
514정성태10/30/20183044LED 매입등 교체와 잔광 현상 제거 콘덴서
513정성태9/13/20182694블로거 분들 랜섬웨어 메일 "저작권관련 이미지 무단사용 안내메일(장명옥 본인제작)" 조심하세요. [2]
512정성태8/20/20182249번개는 땅에서부터 하늘로 올라가는 현상?
511정성태7/22/20182420[종료] DDR 3 4GB * 4EA, AMD 페넘II-X4 905e, 메인 보드 GA-770TA-UD3를 드립니다. [3]
509정성태6/12/20184062목/허리가 아픈 개발자들을 위한 근육 마사지 치료법 - KSNS [1]
508정성태6/4/20186042로이 베나비데스
507정성태4/13/20183141sysnet 블로그 관련 수치 [1]
506정성태1/10/20196001삼성 A/S 경험 - 오디세이(Odyssey) 노트북이 게임 도중 갑자기 전원이 나가는 경우 [1]
505정성태1/9/20178109모니터 간단 소개 - LG IPS LED 24MA53, 델 UltraSharp 24 - U2414H, 알파스캔 AOC 2477 IPS
504정성태9/25/201611720모니터 3대를 NVidia Surround로 연결하기 - 두번째 [3]
503정성태9/22/20168598Wacom BAMBOO 타블렛 - Tablet PC Defined 메뉴가 없는 경우 [1]
501정성태5/31/20168903twoomail.com으로부터 온 "'...'님이 쪽지를 보냈습니다."는 twoo.com의 스팸 메일입니다.
500정성태3/29/20169285XIGNCODE 어떻게 생각하세요?
499정성태2/16/2016103912016년 작업 PC ^^ [2]
498정성태12/17/20156947BTN 앱에서 법문에 대한 댓글을 작성하는 방법
497정성태10/2/201510512NVIDIA Surround 설정/해제를 간편하게 하는 방법?
496정성태9/30/201510037도서 - 누워서 읽는 알고리즘 [1]
495정성태9/3/20159800도서 - Embedded Recipes [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