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미국 ‘일하고 싶은 직장 1위’ SAS 가보니…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9598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미국 ‘일하고 싶은 직장 1위’ SAS 가보니…


미국 ‘일하고 싶은 직장 1위’ SAS 가보니…
;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globaleconomy/420618.html

SAS 회장 “직원들이 행복해야 고객들도 행복”
;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globaleconomy/420617.html

[Weekly BIZ] 전 직원에 개인 사무실… 식당엔 피아노 선율… "여기가 꿈의 직장"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9/12/11/2009121101200.html

SAS를 비롯해서, 몇몇 회사의 기이한 경영방식들이 과연 "범용적"으로 통할 수 있느냐에 대해서는 개인적으로도 의구심이 들기는 하지만! 결정적으로 동의하는 것이 있다면 "지식 근로자" 분야에서 "나이 든 사람들의 경험이 회사의 큰 자산" 이라는 점입니다. (쉽게 말하자면, 같은 닷넷 개발자라고 하더라도 C/C++ 시절부터 COM 개체를 개발해 본 사람과 처음부터 닷넷을 공부한 사람의 이해도가 다른 정도라고 할까요.)

"생활의 달인" TV 프로그램을 보면 생산직 분야에서도 "일의 능숙도"에 따라 생산성이 꽤나 차이가 나는 것을 볼 수 있는데요. "IT 지식 근로자"에게 있어서는 끊임없이 과거의 기술을 기반으로 발전해가는 IT 특성을 고려하면 그 차이가 두드러지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그들의 "쌓이는 지식과 경험"이 회사에 기여할 수 있는 파워는 일반 개발자 몇 명에 비할 바가 아닙니다.

물론, "직원 선택"을 잘해야 한다는 것도 중요하긴 합니다. 제가 그동안 거쳐왔던 회사 중에서도 기술을 꾸준히 따라가지 않고 과거에 머무는 사람들을 종종 보아왔기 때문입니다. 10년 경력의 모든 칼국수 요리사들이 "생활의 달인"에 나오는 것은 아니라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습니다.

Negative적인 글을 쓰고 싶지는 않고. ^^
국내에서도 점점 더 성숙한 개발자들이 나와서 S/W 개발 지식의 연속성을 유지해 주었으면 합니다.

지치지 마세요. 끊임없이 자기 개발 및 자기 계발이 따라주면 충분히 본 궤도에 오를 수 있습니다.

------

그나저나... 아래의 기사는 그냥 광고 효과를 노린 SHOW였나요? 후기 같은 것을 찾아볼 수가 없네요. ^^;

"연봉 1억에 개발자 모십니다."
; http://www.zdnet.co.kr/ArticleView.asp?artice_id=20090623112446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6/24/2021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341정성태8/19/201019740노트북과 연결되는 외부 LCD 모니터의 "Power Saving Mode" 탈출 방법
340정성태8/5/20108004Outlook 2007 블루 스크린 뜨는 문제
339정성태8/4/201010436모르나의 기도문
338정성태8/4/20107369Twitter ^^ - @techsharer
337정성태8/1/201010017컴퓨터 먼지 제거 [2]
336정성태7/26/20107427Step by Step: 암호화된 파일에 액세스가 안 될 경우 해결 방법
335정성태7/26/20108856어느 대학의 IT 교재
334정성태7/22/201011080마이크로소프트 웹 사이트 연결이 안될 때 [1]
333정성태7/19/201016028SYSTEM에 의해서 파일이 잠기는 현상
332정성태7/18/20107548누가 Internet Explorer의 보안을 낮췄을까?
331정성태7/15/201015235네이버우클릭+복사방지 해제방법
330정성태7/12/201016548탐색기에서 끌기(Drag) 동작이 안될 때
329정성태7/6/20109575[종료] Visual Studio 2010 Ultimate with MSDN 구독권 1개를 드립니다. [3]
328정성태7/4/201013026유튜브(Youtube) 동영상을 파일로 저장하는 방법
327정성태6/23/20108963Ho'oponopono
326정성태6/5/201010508쓸만한 노트북 쿨러 추천
325정성태5/30/20108423Pokarekare Ana, You Raise Me Up ...
322정성태5/17/20107890PC 에 먼지 제거하세요. 블루스크린 뜹니다. ^^
321정성태5/17/201011959Youtube(유튜브) 버퍼링 문제 해결 [1]
320정성태5/16/20108450처음 가본 오대산...
319정성태5/16/20109598미국 ‘일하고 싶은 직장 1위’ SAS 가보니…
318정성태5/12/20108060드라마보다 더 드라마틱한 게임 유저들의 이야기 [2]
317정성태5/12/20108310제니퍼소프트 - 제니퍼 닷넷 출시 기자간담회 [2]
316정성태5/8/201019391Windows 7 64비트 + IE 8에서의 알패스 "자동 채움" 동작시키기
315정성태5/8/20108472우리 집 창밖 풍경! [2]
314정성태5/4/201010753Step by Step: "테스트 모드 Windows 7 빌드 7600"가 표시된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