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연관된 글이 1개 있습니다.)
(시리즈 글이 5개 있습니다.)
.NET Framework: 903.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1) - app.config을 이용한 바인딩 리디렉션
; https://www.sysnet.pe.kr/2/0/12210

.NET Framework: 928.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2) - 런타임에 바인딩 리디렉션
; https://www.sysnet.pe.kr/2/0/12271

.NET Framework: 929. (StrongName의 버전 구분이 필요 없는) .NET Core 어셈블리 바인딩 규칙
; https://www.sysnet.pe.kr/2/0/12272

.NET Framework: 930. 개발자를 위한 닷넷 어셈블리 바인딩 - DEVPATH 환경 변수
; https://www.sysnet.pe.kr/2/0/12276

개발 환경 구성: 498. DEVPATH 환경 변수의 사용 예 - .NET Reflector의 (PDB 연결이 없는) DLL의 소스 코드 디버깅
; https://www.sysnet.pe.kr/2/0/12277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2) - 런타임에 바인딩 리디렉션

지난 글에서,

.NET Framework의 Strong-named 어셈블리 바인딩 (1) - app.config을 이용한 바인딩 리디렉션
; https://www.sysnet.pe.kr/2/0/12210

어셈블리의 버전 불일치에 대한 해결책을 app.config을 이용해 우회했는데요. 이것을 런타임에 AppDomain.CurrentDomain.AssemblyResolve 이벤트를 이용해 개발자가 직접 제어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AppDomain.CurrentDomain.AssemblyResolve +=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

private static Assembly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object sender, ResolveEventArgs args)
{
    AssemblyName asmName = new AssemblyName(args.Name);

    string path = Path.GetDirectoryName(typeof(Program).Assembly.Location);
    string dllPath = Path.Combine(path, $"{asmName.Name}.dll");

    Console.WriteLine("Resolving path: " + dllPath);
    return Assembly.LoadFile(dllPath);
}

AssemblyResolve 이벤트는 대개 특정 어셈블리를 로딩하지 못했을 때 개발자가 직접 로드하는 식으로 구현하는데요, 그 구현의 특성상 버전을 무시한 로딩을 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예를 들어, 아래의 코드는 "Version=1.0.0.0", "Version=1.5.0.0"의 ClassLibrary1.dll 요청에 대해 동일하게 2.0.0.0 파일로 처리를 합니다.

// ClassLibrary1, Version=2.0.0.0
using System;

namespace ClassLibrary1
{
    public class Class1
    {
        public static int Version = 5;

        public void Test()
        {
            Console.WriteLine(ClassLibrary1.Class1.Version ++);
        }
    }
}

// ConsoleApp1
using System;
using System.IO;
using System.Reflection;

namespace ConsoleApp1
{
    class Program
    {
        static void Main(string[] args)
        {
            AppDomain.CurrentDomain.AssemblyResolve +=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

            // new ClassLibrary1.Class1().Test();
            LoadAtRuntime("Version=1.0.0.0");
            LoadAtRuntime("Version=1.5.0.0");
        }

        private static Assembly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object sender, ResolveEventArgs args)
        {
            AssemblyName asmName = new AssemblyName(args.Name);

            string path = Path.GetDirectoryName(typeof(Program).Assembly.Location);
            string dllPath = Path.Combine(path, $"{asmName.Name}.dll");

            Console.WriteLine("Resolving path: " + dllPath);
            return Assembly.LoadFile(dllPath);
        }

        private static void LoadAtRuntime(string versionText)
        {
            string clName = $"ClassLibrary1, {versionText}, Culture=neutral,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Assembly asm = Assembly.Load(clName);
            Console.WriteLine(asm.FullName);

            object objInstance = Activator.CreateInstance(asm.GetType("ClassLibrary1.Class1"));
            dynamic clInst = objInstance;
            clInst.Test();
        }
    }
}

실행해 보면, 동일한 DLL로 처리되었기 때문에 ClassLibrary1의 static 변수의 값이 바뀌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Resolving path: C:\temp\ConsoleApp1\bin\Debug\ClassLibrary1.dll
ClassLibrary1, Version=2.0.0.0, Culture=neutral,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5
Resolving path: C:\temp\ConsoleApp1\bin\Debug\ClassLibrary1.dll
ClassLibrary1, Version=2.0.0.0, Culture=neutral,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6




유의할 점이 있다면, Assembly 정보를 byte []로 로드해 반환하는 경우,

private static Assembly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object sender, ResolveEventArgs args)
{
    AssemblyName asmName = new AssemblyName(args.Name);

    string path = Path.GetDirectoryName(typeof(Program).Assembly.Location);
    string dllPath = Path.Combine(path, $"{asmName.Name}.dll");

    Console.WriteLine("Resolving path: " + dllPath);

    byte[] buf = File.ReadAllBytes(dllPath);
    return Assembly.Load(buf);
}

이를 구분할 수 있는 파일 Identity가 없는 Assembly이기 때문에 매번 반환하는 Assembly를 다르게 취급한다는 점입니다. 실제로 위와 같이 File.ReadAllBytes + Assembly.Load로 처리하는 경우 다음과 같이 "Version"의 값이 개별적으로 초기화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Resolving path: C:\temp\ConsoleApp1\bin\Debug\ClassLibrary1.dll
ClassLibrary1, Version=2.0.0.0, Culture=neutral,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5
Resolving path: C:\temp\ConsoleApp1\bin\Debug\ClassLibrary1.dll
ClassLibrary1, Version=2.0.0.0, Culture=neutral,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5

따라서, byte[]로 다뤄야 하는 어셈블리가 있다면 AssemblyLoad 이벤트에서는 기존에 로드된 어셈블리를 찾아보는 작업을 추가해야 합니다.

private static Assembly CurrentDomain_AssemblyResolve(object sender, ResolveEventArgs args)
{
    AssemblyName asmName = new AssemblyName(args.Name);

    Assembly everLoaded = EverLoaded(asmName);
    if (everLoaded != null)
    {
        return everLoaded;
    }

    string path = Path.GetDirectoryName(typeof(Program).Assembly.Location);
    string dllPath = Path.Combine(path, $"{asmName.Name}.dll");

    Console.WriteLine("Resolving path: " + dllPath);

    byte[] buf = File.ReadAllBytes(dllPath);
    return Assembly.Load(buf);
}

static Assembly EverLoaded(AssemblyName asmName)
{
    foreach (Assembly asm in AppDomain.CurrentDomain.GetAssemblies())
    {
        AssemblyName targetName = asm.GetName();
        if (targetName.Name == asmName.Name &&
            targetName.GetPublicKeyToken().SequenceEqual(asmName.GetPublicKeyToken()) == true)
        {
            return asm;
        }
    }

    return null;
}

(첨부 파일은 이 글의 예제 코드를 포함합니다.)




이 외에도 다음의 글을 보면,

How the Runtime Locates Assemblies
; https://learn.microsoft.com/en-us/dotnet/framework/deployment/how-the-runtime-locates-assemblies

바인딩에 관한 여러 가지 방법이 나옵니다. 그중에서 게시자 정책 파일(Publisher Policy File)의 경우,

How the Runtime Locates Assemblies - Publisher Policy File
; https://learn.microsoft.com/en-us/dotnet/framework/deployment/how-the-runtime-locates-assemblies#publisher-policy-file

Introduction to Publisher Policy File
; https://www.c-sharpcorner.com/UploadFile/satisharveti/introduction-to-publisher-policy-file/

해당 어셈블리를 사용하는 측에서 바인딩을 변경하는 것이 아니고, 어셈블리를 제공하는 측에서 바인딩을 변경하는 전용 어셈블리를 함께 배포하는 식입니다. 예를 들어, 기존의 app.config에서 했던 것처럼 바인딩을 우회하는 config 파일을 만든 후,

<?xml version="1.0" encoding="utf-8"?>
<configuration>
    <runtime>
        <assemblyBinding xmlns="urn:schemas-microsoft-com:asm.v1">
            <dependentAssembly>
                <assemblyIdentity name="ClassLibrary1" publicKeyToken="0086c02b325d69fe" culture="neutral" />
                <bindingRedirect oldVersion="0.0.0.0-2.0.0.0" newVersion="2.0.0.0" />
            </dependentAssembly>
    </runtime>
</configuration>

al.exe를 이용해 다음과 같은 식으로 config의 내용을 담은 DLL로 변환합니다.

Al.exe /link:ClassLibrary1.dll.config /out:policy.1.0.ClassLibrary1.dll /keyfile:..\..\my.key /v:1.0.0.0

이 과정에서 특이하게 어셈블리 서명에 사용된 키 파일을 사용하는데, 따라서 원 저작자를 제외하고는 게시자 정책 파일을 만들 수 없다는 차별점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특정 어셈블리를 개발한 측에서 그것의 업데이트를 배포할 때 기존 프로그램들이 새롭게 업데이트된 어셈블리를 로드하도록 만들고 싶을 때 사용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0/21/2022]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3653정성태6/22/2024406닷넷: 2268. C# 코드에서 MAKEINTREOURCE 매크로 처리
13652정성태6/21/2024553닷넷: 2267. C# - Linux 환경에서 (Reflection 없이) DLL AssemblyFileVersion 구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2
13651정성태6/19/2024611닷넷: 2266. C# - (Reflection 없이) DLL AssemblyFileVersion 구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3650정성태6/18/2024692개발 환경 구성: 713. "WSL --debug-shell"로 살펴보는 WSL 2 VM의 리눅스 환경
13649정성태6/18/2024660오류 유형: 910. windbg - !py 확장 명령어 실행 시 "failed to find python interpreter" (2)
13648정성태6/17/2024785오류 유형: 909. C# - DynamicMethod 사용 시 System.TypeAccessException
13647정성태6/16/2024990개발 환경 구성: 712. Windows - WSL 2의 네트워크 통신 방법 - 세 번째 이야기 (같은 IP를 공유하는 WSL 2 인스턴스)
13646정성태6/14/2024734오류 유형: 908. Process Explorer - "Error configuring dump resources: The system cannot find the file specified."
13645정성태6/13/20241151개발 환경 구성: 711. Visual Studio로 개발 시 기본 등록하는 dev tag 이미지로 Docker Desktop k8s에서 실행하는 방법
13644정성태6/12/20241164닷넷: 2265. C# - System.Text.Json의 기본적인 (한글 등에서의) escape 처리
13643정성태6/12/20241156오류 유형: 907. MySqlConnector 사용 시 System.IO.FileLoadException 오류
13642정성태6/11/20241135스크립트: 65. 파이썬 - asgi 버전(2, 3)에 따라 달라지는 uvicorn 호스팅
13641정성태6/11/20241176Linux: 71. Ubuntu 20.04를 22.04로 업데이트
13640정성태6/10/20241158Phone: 21. C# MAUI - Android 환경에서의 파일 다운로드(DownloadManager)
13639정성태6/8/20241077오류 유형: 906. C# MAUI - Android Emulator에서 "Waiting For Debugger"로 무한 대기
13638정성태6/8/20241179오류 유형: 905. C# MAUI - 추가한 layout XML 파일이 Resource.Layout 멤버로 나오지 않는 문제
13637정성태6/6/20241229Phone: 20. C# MAUI - 유튜브 동영상을 MediaElement로 재생하는 방법
13636정성태5/30/20241265닷넷: 2264. C# - 형식 인자로 인터페이스를 갖는 제네릭 타입으로의 형변환파일 다운로드1
13635정성태5/29/20241053Phone: 19. C# MAUI - 안드로이드 "Share" 대상으로 등록하는 방법
13634정성태5/24/20241589Phone: 18. C# MAUI - 안드로이드 플랫폼에서의 Activity 제어
13633정성태5/22/20241569스크립트: 64. 파이썬 - ASGI를 만족하는 최소한의 구현 코드
13632정성태5/20/20241673Phone: 17. C# MAUI - Android 내에 Web 서비스 호스팅
13631정성태5/19/20241653Phone: 16. C# MAUI - /Download 등의 공용 디렉터리에 접근하는 방법
13630정성태5/19/20242057닷넷: 2263. C# - Thread가 Task보다 더 빠르다는 어떤 예제(?)
13629정성태5/18/20241845개발 환경 구성: 710. Android - adb.exe를 이용한 파일 전송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