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홈페이지
첨부 파일
 

twoomail.com으로부터 온 "'...'님이 쪽지를 보냈습니다."는 twoo.com의 스팸 메일입니다.

메일이 하나 왔습니다.

... 님이 쪽지를 보냈습니다.

심지어 수신인 주소로 된 제 이메일 주소가 평소 외부에는 전혀 공개하지 않던 것입니다. (지인들만 알고 있는 것입니다.)

어쨌든 "쪽지 확인하기" 버튼을 눌러봤는데요. 그랬더니, 다음의 주소로 연결됩니다.

https://www.twoo.com/welcome/friends

아는 분이 새로운 SNS 서비스에 가입했나~~~ 라는 생각이 스쳐갑니다.

그 페이지에는 "페이스 북" 계정 연동을 이용해 로그인하거나, 새롭게 계정을 만들어 들어갈 수 있는 기능이 제공되는데요. 사실 요즘같은 바쁜 세상에 누가 계정을 만들겠습니까? 아마도 다들 무심코 "페이스북을 이용해 작성하기" 버튼으로 로그인할 것입니다. 게다가 안심하라는 듯이 페이스북 로그인 버튼에는 다음과 같은 문구도 있습니다.

(쪽지를 간편하게 확인하세요. 페이스북에는 게재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제가 나름 개발자 아니겠습니까? 이런 것에는 꼭 확인을 거쳐야 합니다. 다행히 구글링을 하니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었습니다.

What ever you do, don’t sign up to Twoo
; http://dailydoseofexcel.com/archives/2014/01/11/what-ever-you-do-dont-sign-up-to-twoo/

저 글을 쓴 사람은, 로그인을 했고 gmail 연락처 연동을 허락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자신의 gmail 연락처에 있는 모든 사람에게 "Jeff has sent you a message via Twoo"라는 메일이 전송되었다는 것입니다.

아하~~~ 이제야 상황 파악이 되는군요. 정리해 보면, 저한테 쪽지를 보낸 그 분도 저런 식으로 당했던 것입니다. ^^;;; 그러니, 지인들만 알고 있던 제 메일 주소가 수신인 주소로 사용될 수 있었던 것이고.

(그나저나, 구글 검색에서도 나오지 않는 제 개인 메일 주소가 이렇게도 털릴 수 있는 거군요. ^^;)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6/1/2016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222정성태1/7/20097818비스타 - 유령 윈도우 제거 방법
221정성태1/4/20097788Q1 Ultra + Windows 7 [1]
220정성태1/2/20097264숫자가 주는 인식의 오류
219정성태1/1/200980422008년 인기 순위 정리
218정성태1/1/20099323Internet Explorer 용 RFC 검색 제공자
217정성태8/29/201118409개발자를 괴롭히는 nProtect 개발자 [1]
216정성태12/20/20087606Dynamic DNS 서버에 등록하는 과정을 없애는 방법
215정성태12/7/20087122TDD가 좋은 줄 알면서도 안하는 이유
214정성태12/1/20089374Outlook HTTP 접속 오류
213정성태10/12/200919036실행 시간을 제한하는 NT 서비스파일 다운로드1
211정성태10/29/200810536서울시의회 전자회의시스템 프로젝트 프로그램 개발자 폭행사건
210정성태5/9/20097595BGT 2008
209정성태10/4/20087231At least they’re consistent
208정성태10/3/20087881MSDN Magazine 기사 인쇄
207정성태7/25/20087610막연한 거부감 [1]
206정성태10/19/20086766변화... [1]
205정성태6/25/20087202NASA 과학자 “온난화, ‘티핑 포인트’ 임박했다” [1]
204정성태6/22/20086956Interface-Driven Development [1]
203정성태5/22/20087183돌부처의 심장을 뛰게 하라 [2]
202정성태4/16/20086882[디지털데일리] 기업 블로그, 쉽게 생각했다간 낭패 [2]
201정성태4/11/200871232008년 4월 10일 - IE ActiveX 활성화 패치 포함
200정성태4/3/20087009흔치 않은 불펌 사례 [2]
199정성태3/28/20086943Motion Portrait [1]
198정성태3/16/20087367다음 BGM 음악과 Windows Vista / Server 2008 호환성 문제
197정성태3/16/20088606Lineage2 와 AMD x64
196정성태3/10/20087546FLV Playe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