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과 Arc Mouse에 대해서!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10204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과 Arc Mouse에 대해서!

혹시나 아래의 2가지 마우스를 선택 기준에 넣으신 분들이 있다면, 도움이 되기 위해 글을 남깁니다. ^^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
; http://www.microsoft.com/hardware/mouseandkeyboard/ProductDetails.aspx?pid=007

Arc Mouse
; http://www.microsoft.com/hardware/mouseandkeyboard/ProductDetails.aspx?pid=112

그동안 잘 쓰던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이 어느 날 부터는 자꾸만 클릭에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무작위로, 한 번 클릭이 더블 클릭으로 인식되거나 드래그하는 동안 클릭 효과가 발생해서 끊기는 현상 등... 그래서 너무 사용하기가 불편해서 마우스를 새로 구매하기로 했습니다.

쭈욱 보다가, Arc 마우스가 눈에 띄길래 이번에 구입을 했는데요. 음... ^^; 마음에 안 드는군요.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의 경우 "BlueTrack"이라는 기술을 사용해서 무척이나 마우스 감도가 안정적이었는데, "Arc Mouse"의 경우에는 마이크로소프트 무선 레이저 마우스 특유의 들뜨는 느낌이 있습니다. 즉, 마우스 감도면에서 볼 때 무조건 현재의 "Arc Mouse"는 다시는 구매하고 싶지 않습니다. (제가 그렇게 예민한 사람은 아니지만, BlueTrack 마우스와는 확실히 차이가 나는 것은 느껴집니다.)

그런데,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은 감도면에서 훌륭했지만 사용상의 단점이 좀 있습니다. 우선, 마우스 윗면의 "유광 플라스틱"이 손에 땀이 많은 분들에게는 사용하다가 찐득찐득한 감촉을 남기게 됩니다. 지난 해 11월에 구매해서 처음에는 느끼지 못했었는데, 올해 여름을 거치면서 상황이 매우 안 좋아졌습니다. 게다가 마우스의 좌우 면을 "고무 패드"가 덮고 있는데 아마도 미끄러지지 않게 하려는 의도였는지는 알 수 없지만 오래 사용할수록 아래의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고무들이 벗겨지면서 역시 손을 찐득찐득하게 만들어서,,, 기분이 별로 안 좋습니다.

[그림 1: 손상되고 있는 마우스 좌우 고무 패드]


사실 이번에 "Arc Mouse"를 선택한 이유 중의 하나가 "무광 플라스틱"이었습니다. "Mobile Mouse 6000"보다 늦게 나온 제품이라서 당연히 마우스 감도는 비슷할 거라 생각했는데... 순전히 저만의 착각이었습니다. "Arc Mouse"의 휠에 대해서는, 오히려 제 경우에는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의 아무 느낌없는 휠보다는 한 번 단계를 거치는 휠이 마음에 드는 부분입니다. 또한 "뒤로 가기" 버튼이 불편한 것은 사실이나, 이 때문에 구매를 하지 않아야겠다는 정도까지는 아니었습니다. 그냥 약간 불편한 정도.

아... 그리고 "무선 리시버"는 "Arc 마우스" 쪽이 더 큽니다. 가끔 무선 리시버를 빼는 것을 잊어버리고 노트북 가방에 넣을 때가 있는데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는 리시버가 USB 포트에 꼽힌 경우 그다지 튀어나오지 않아서 상하지 않을 수 있었지만, "Arc 마우스"는 제법 길게 튀어나와서 주의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결론을 내보면,

"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는 감도는 좋으나 유광 재질의 플라스틱 및 고무 패드가 싫고!
"Arc Mouse"는 무광 재질 하나만 마음에 들 뿐, 마우스 감도는 체감적으로 낮아서 싫다는!

"Arc Mouse"에 대해서 다들 디자인이 좋다고 하는데,,, 만약, "Arc Mouse"를 말하는 블로거 중에서 단 한명이라도 "마우스 감도는 기존 마이크로소프트의 무선 레이저 마우스 수준"이라고 말을 한 것이 있다면 이렇게 구매하지는 않았을 것입니다. 저 같은 경우, 프로그램 개발이라서 그나마 사용할 수 있겠지만, 아마도 웹 디자이너 정도되는 분들이라면 재구매를 고려해봐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럼, 다음번에는 어떤 마우스를 살 거냐고요?
반드시 "BlueTrack" 기술이 첫 번째 기준이고, 그다음은 가능한 무광 재질의 마우스를 찾아볼 것입니다.


[연관 글]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7/9/2021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0-11-21 07시02분
[아크엔젤] 저는 처음에 인체공학 디자인에 반해서 MicroSoft 마우스를 사기 시작했는데요, 요즘 한국 시장에 나오는 제품들 중에서 인체공학 디자인으로 나온 제품이 하나도 없어서 섭섭합니다.

노트북용 마우스 중에서 새 모델을 고려하신다면, Explorer Mini 마우스를 추천합니다.
BlueTrack 기술과 그립감도 괜찮은 편입니다.
사실 개인적으로는 Explorer 모델을 사고 싶었는데 mini밖에 없어서 울며 겨자먹기로 구입했습니다. -_-;
[손님]
2010-11-21 11시39분
넵. "Explorer Mini" 참고하겠습니다. ^^ 어쨌든, 지금 것은 고장날 때까지는 열심히 써야죠. ^^
정성태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373정성태12/29/20109095나니아 연대기 - 새벽 출정호의 항해 트레일러 음악
372정성태12/25/201010329내용 복사(Copy & Paste)를 막은 블로그가 줄어들길 바랍니다!!! [8]
371정성태12/22/201042586뽀모도로 타이머 - 데스크톱용 [3]
370정성태12/20/201013075노트북과 PC에서 iPad를 충전시킴 ^^ [1]
369정성태12/15/201011281Adobe Reader - 마지막으로 본 페이지 기억시키는 방법 [3]
368정성태12/12/201017870새로운 취미 ^^ - 레고 마인드스톰 (LEGO Mindstorms) [2]
365정성태11/30/201011969프로그래머라면! [3]파일 다운로드2
364정성태11/27/20108524성태의 트위터 정책 ^^ (Follow/Unfollow) [2]
361정성태11/21/201010204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과 Arc Mouse에 대해서! [2]
359정성태11/16/20108130내가 숨쉬는 공기 - The Air I Breathe
358정성태10/30/20108886너무 어렵게 생각하지 마세요. ^^
356정성태10/25/20108860Windows Live Messenger 2011 크기 줄이는 방법
355정성태10/22/20108022TechMatch: 마이크로소프트 LCA와 MVP가 함께 NGO 단체를 대상으로 기술적인 문제를 해결
354정성태10/18/201026951윈도우 7 홈 프리미엄(Home Premium) 버전에서 "로컬 보안 정책 (secpol.msc)" 설정 [1]
352정성태10/11/20108502SEO 와 ASP.NET(JSP,ASP) / Silverlight(Flash) / Ajax
351정성태10/10/20109660구글 크롬이 클릭원스 배포였군요. ^^
350정성태10/5/20108973[종료] Visual Studio 2010 Ultimate with MSDN 구독권 1개를 드립니다. [2]
349정성태9/26/20108109How To Become A Famous Blogger
348정성태9/19/201010930cmd.exe와 command.exe의 차이점파일 다운로드1
347정성태9/17/20108385IE 9 베타 - 바로가기 창(즐겨찾기 모음)
346정성태9/17/201010004Internet Explorer 9 베타와 ActiveX, 그리고 플래시
345정성태9/13/20107504소프트웨어 패키지 스페셜리스트(Software Package Specialist)?
344정성태9/7/201010971윈도우 7 백업 오류: 0x80780048 [2]
343정성태8/31/20107835Why Embedded has become cool (again)
342정성태8/29/20101109924GB 메모리 ^^
341정성태8/19/201019761노트북과 연결되는 외부 LCD 모니터의 "Power Saving Mode" 탈출 방법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