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WACOM Intuos Pro PTH-660 사용 후기 (개발자 입장)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5987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WACOM Intuos Pro PTH-660 사용 후기 (개발자 입장)

개인적으로, 마우스 대신 태블릿 사용을 선호합니다. 전에도 이야기했지만, 마우스 클릭의 가벼운 동작도 하루 종일하다 보면 검지의 두 번째 마디가 지속적인 충격을 받아 은근한 통증이 발생해서 이에 대한 부담을 줄이기 위해 태블릿을 이용합니다.

근래까지 집에서는 (지금은 단종한 것 같은) 와콤 Bamboo Pen CTL-460을, 회사에서는 CTL-660을 썼는데요, 거의 10년쯤 쓰다 보니 회사의 CTL-660이 오동작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집에서 쓰는 CTL-460은 아직도 잘 쓰고 있습니다. ^^)

그래서 어쩔 수 없이 회사의 태블릿을 바꿔야 했는데요, 선택에 많은 시간을 소비하기 싫어 약간의 웹 검색 끝에 다음의 모델로 결정했습니다.

와콤 인튜어스 프로 PTH-660 전문가용 중형
; http://itempage3.auction.co.kr/DetailView.aspx?ItemNo=B562920040

다행히, 잘 바꾼 것 같습니다. ^^ 일례로, PTH-660으로 바꾸고 좋은 점이 하나 있는데요, 이상하게도 기존의 CTL-460/660은 (PyCharm과 같은) 모든 JetBrains의 IDE 환경에서 태블릿 펜의 클릭이 정상적이지 않았습니다. 이걸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난감한데, 클릭하는 것이 약간 미세하게 끌리는 현상이 나옵니다. 그래서 Project 창에서 파일을 클릭해도 그게 살짝 drag&drop 효과가 발생하고 근처에 있는 폴더로 이동하는 작업으로 처리됩니다. (비주얼 스튜디오에서 작업 시에는 이런 현상이 없습니다.)

뭐 저런 식의 불편함 때문에 PyCharm이나 GoLand IDE를 쓸 때에는 어쩔 수 없이 마우스를 이용해야 했는데요, 이런 현상이 PTH-660에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이 외에도 Pen의 입력 감지가 더 부드럽습니다. 지원하는 필압이 다양해서 그런 것인지, 굳이 그리기가 아닌 마우스 대용으로 사용하는 것에도 CTL-660보다 느낌이 좋습니다.

단지 가격이 좀 부담되긴 하는데, 아마도 PTH-660 모델에 터치 및 페이퍼 모드 지원을 빼 그만큼 비용이 빠진다면 ^^ 저 같은 사람에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나저나, 이번에 바꾸면서 알게 되었는데 WACOM의 경우 모델명이 460, 660과 같은 식으로 나오는 것은 가로/세로 크기라고 하는데, 따라서 숫자가 같은 것은 크기도 비슷합니다. 즉 PTH-660의 태블릿 크기는 CTL-660과 비슷합니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5/18/2022]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473정성태1/14/201416141Google+ Hangouts 대신 예전의 구글톡(Google Talk)을 사용하고 싶다면? [1]
472정성태1/11/201425469Wacom BAMBOO 태블릿 - 우 클릭이 안되거나 좌표가 어긋나는 문제 [5]
471정성태1/9/201419244우와~~~ 2014년 새로운 PC를 장만했습니다. ^^ [2]
470정성태1/9/201420179Wacom BAMBOO 태블릿 - 클릭이 더블 클릭으로 처리되는 문제
469정성태1/2/201418753ATI - DVI에서 HDMI 케이블로 바꿨는데 화면 축소 현상
467정성태1/1/201419533개발자 여러분들에게 추천하는 상품 - 책상용 팔걸이 레스트보드(RESTBOARD) [4]
466정성태11/27/201321087제니퍼소프트는... [3]
464정성태11/5/201315862사파리 웹 브라우저의 메모리 leak 현상 [4]
463정성태10/31/201315335Adobe Reader로 PDF 파일 저장할 때 CPU 100%치는 현상
462정성태10/30/201319014우와~~~ 성태가 책을 썼습니다. ^^ [9]
461정성태9/19/201314543TED 강연 - Marla Spivak: Why bees are disappearing
460정성태8/14/201320845PC의 시간이 맞지 않는 경우, CMOS 배터리 교체 [2]
459정성태8/11/201315939TED 강연 - 에이미 커디(Amy Cuddy): 당신의 신체 언어가 자신의 모습을 결정한다.
458정성태5/11/201315897생각의 전환: 1. 개인 인공위성을 만든 미디어 아티스트 송호준 [3]
457정성태4/1/201318511삼성 노트북 - 고성능 전원 옵션에서 액정 화면이 어두운 경우
456정성태3/11/201318577재미있는 수학 문제 하나: x = y 일때 2 = 1 ? [3]파일 다운로드1
455정성태3/7/201319278윈도우 서버 2012에서 플래시가 동작하지 않는 경우
454정성태1/23/201315678네이버의 애드포스트 수익이 해피빈으로도 전환된다는 사실! 아시나요? [2]
453정성태1/23/201326162윈도우 8/2012 업데이트 후 Windows.old 폴더 삭제하는 배치 명령어 [6]
452정성태1/21/201326431시스템 트레이에 블루투스 아이콘 나오게 하는 방법 [1]
451정성태1/16/201315510세상을 바꾸는 노력 - 정치후원금
450정성태12/31/201215914유연한 개발자의 2013년 새해 인사 [7]
449정성태12/21/201223048새로운 노트북 - 삼성 센스 NT700Z5C-S88 크로노스 [2]
448정성태12/14/201219422유튜브(Youtube) 비디오 파일을 안전하게 다운로드 받는 방법 [1]
447정성태12/14/2012147384분짜리 Ad-Movie 입니다.
446정성태10/28/201233689오피스 2013 한글 버전 설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